류효진 기자

등록 : 2018.02.14 14:14
수정 : 2018.02.14 14:15

[류효진의 포토#] 봄의 기억

등록 : 2018.02.14 14:14
수정 : 2018.02.14 14:15

[저작권 한국일보] #2018년의봄 #엄청추웠슴 #목련생각

잠시 따스한 기운을 받은 목련이 오래된 봄의 기억을 더듬어 싹을 움트고 있다. 옛 기억은 금새 잊혀지고 새로운 기억이 만들어 진다. 2018년 봄의 새로운 기억이다.

멀티미디어부 차장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종전선언 9월 말보다 10월 유력… 남북미 ‘마지막 기회’
“친일 청산이 가장 시급한 적폐청산” 애국지사 후손의 호소
아베, 야스쿠니 공물료 납부… 전몰자추도식선 ‘반성’ 언급 없어
“200살까지 살아서라도 위안부 문제 해결하겠다”
계속된 폭염에 초ㆍ중ㆍ고 개학 늦춰지나
[짜오! 베트남] 은행 문턱 높아... 연이율 400%에도 전당포 찾는 사람들
3차 남북 정상회담 소식에 또 요동치는 경협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