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영헌 기자

등록 : 2017.03.20 11:22
수정 : 2017.03.20 13:56

제주4ㆍ3사건 전국 학교서 배운다

등록 : 2017.03.20 11:22
수정 : 2017.03.20 13:56

4ㆍ3평화ㆍ인권교육 교재 발간

전국 초ㆍ중ㆍ고등학교에 배포

제주 4ㆍ3사건을 주제로 한 평화ㆍ인권교육 교재가 전국 초ㆍ중ㆍ고등학교에 배포된다.

제주도교육청은 초ㆍ중등학교용 4ㆍ3평화ㆍ인권교육 교재 1만2,000여부를 제작, 제주를 포함한 전국에 배부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제주도교육청 전경.

초등학교 교재는 학생용과 교사용 지도서 2종으로 초등 5~6학년 학생들이 4ㆍ3사건의 역사적 흐름을 이해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중등 교재는 1종으로 중ㆍ고등학생들이 4ㆍ3사건의 역사적 배경 등을 파악하고 4ㆍ3유적지 현장체험학습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도교육청은 4ㆍ3평화ㆍ인권교육 주간인 20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해당 교재가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도내 일선 초ㆍ중ㆍ고등학교와 전국 시ㆍ도교육청, 교육지원청 직속기관, 국립도서관 등에 초등 교재 1만180부, 중등 교재 2,600부 등 1만2,780부를 배부할 예정이다.

앞서 도교육청은 지난해 1월부터 초등 교원 5명, 중등 교원 7명, 교육전문직원 2명으로 전담반을 구성해 4ㆍ3평화ㆍ인권교육 교재 집필 기준을 마련한 후 초등 집필 위원 6명, 중등 집필 위원 3명을 위촉해 교재 발간 작업을 진행했다. 교재 집필 위원들은 같은 해 10월 말까지 교재 초안을 마련, 제주도교육청 4ㆍ3평화교육위원회의 자문을 거쳐 지난달 16일 4ㆍ3평화ㆍ인권교육 교재를 발간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4ㆍ3평화ㆍ인권교육 교재가 전국 학교에 배부됨으로써 4ㆍ3평화ㆍ인권교육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영헌 기자 tamla@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검사장급 10명 승진.. 윤석열 중앙지검장 유임
“한국 대표팀, 아무 것도 안 해” 월드컵 전설들 ‘쓴 소리’
여학교 ‘정복’했다며 나체 셀카 찍어 올린 남성
알바 식당 주인은 목 매 숨지고 여고생은 실종 미스터리
정진석 “한국당 완전히 침몰… 건져내 봐야 어려워”
“100억 모은 비결요? 주식은 버는 것보다 잃지 않는게 중요”
‘한국 最古 세탁소’ 조선호텔 세탁소 104년 만에 폐점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