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4.05.20 16:21
수정 : 2014.05.21 01:58

초대형 폭풍, 파괴적인 자연의 아름다움

등록 : 2014.05.20 16:21
수정 : 2014.05.21 01:58

지난 주말 미국 와이오밍주에서 발견된 수퍼셀의 모습 @Basehunters 트위터

가장 파괴적인 것이 가장 아름다울 때도 있다.

지난 주말 미국 와이오밍주를 강타한 폭풍이 한 예다.폭풍우를 쫓아다니며 사진을 촬영하는 ‘베이스헌터’라는 그룹이 해당 폭풍의 영상을 오늘 유튜브( 클릭해 동영상 보기 )에 공개했다.

이와 같은 거대한 폭풍은 흔히 수퍼셀(supercell)이라고 일컬어지는데, 토네이도와 커다란 우박의 주원인이라 한다.

출처: NPR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보유세개편] 10억대 다주택자 세 증가 100만원 수준… “세금폭탄은 없다”
5만6890명 이산가족 “이번엔 못다 한 정 나눌까…”
후반 추가시간 ‘삼바 쌍포’… 네이마르 뜨거운 눈물
美 국립문서기록관리청(NARA) 소장 한국전 사진 자료 공개
난민정책 갈등에… 독일, 조기 총선 치르나
수돗물 불안감에 ‘생수 사재기’ 이어진 대구 상황
인천공항 품은 신세계, 면세점업계 빅3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