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9 23:40

'안신애와 미녀 쌍두마차' 유현주가 캘러웨이 클럽을 잡으면

등록 : 2018.01.19 23:40

유현주/사진=SNS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미녀 골퍼 유현주가 SNS를 통해 일상을 공유하며 팬들과 교감을 나눴다.

유현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클럽 피팅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그는 "올해도 캘러웨이에 왔다. 고등학교때 부터의 감사한인연. 교복입고 첫계약했을때가 엊그제같은데 6년이나 흘렀네요. 이젠 피팅도 자연스럽게 척척!"이라는 글귀를 덧붙였다.

유현주/사진=SNS

유현주는 화려한 패션과 매력적인 마스크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일본의 골프 매체는 원조 미녀 골퍼 안신애의 뒤를 이을 스타로 유현주를 꼽기도 했다.

그는 지난 2017년을 돌아보며 "응원해주시는 분들에 너무 감사하다. 2018년은 한층 성장한 골퍼가 되겠다"며 새해 각오를 다졌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심석희, 폭행 당해 선수촌 이탈했다 복귀...평창 金 행보 차질 빚나

[E-핫스팟] '마더' 이보영, 전어 논란 악재 딛고 흥행할까

속전속결 정성훈의 KIA행, 애태웠던 지난 겨울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대통령 최측근 2명 연루 의혹 ‘당혹스러운 청와대’
문 대통령 밀착 수행하는 ‘문고리 권력’
국세청 주세법 준수 요청했지만 대학가 곳곳 여전히 ‘술판 축제’
[드루킹 특검법 통과] ‘드루킹 특검’ 김경수 강찬우 등 거론... 특수통 출신 전직 檢 간부들 '손사래'
美 주류 팝 뚫은 방탄소년단... 미국인들이 신곡 ‘떼창’
미국 전문가들 “중국, 2020년 이후 대만 침공 가능성 있어”
북한의 돌변에 충격과 분노… 속내 복잡해진 트럼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