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원 기자

등록 : 2017.05.15 13:21
수정 : 2017.05.15 13:21

‘2017 미스부산ㆍ울산’ 후보들 합숙 사흘째

등록 : 2017.05.15 13:21
수정 : 2017.05.15 13:21

합숙 사흘째를 맞은 2017 미스코리아 지역예선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 참가 후보자들은 15일 부산 해운대그랜드호텔 2층 컨벤션홀에서 워킹 연습과 무대 동선, 의상 등을 확인하며 막바지 대회 준비에 전념했다. ‘2017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는 16일 오후 7시 해운대그랜드호텔 2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리며, 이날 대회에서 선발된 진, 선, 미는 7월 7일 서울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열리는 ‘2017 미스코리아선발대회’에 지역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전혜원 기자 iamjh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소년 여혐]초등 교실에서 싹트는 ‘여성혐오’
특검 '우병우, 靑 삼성 보고서 작성 지시'
여야 3당 ‘추경 공무원 증원안 타결’, 한국당 “본회의 참석, 반대 표결” 백기
[글로벌 biz 리더] ‘구골’ 될뻔한 ‘구글’의 괴짜 창업주 “비전 없다면 죽은 것”
[SF, 미래에서 온 이야기] 과학 낙관주의 심취한 1930년대, 디스토피아를 상상하다
[나를 키운 8할은] ‘신의 작은 갈피리’를 염원케한 ‘기탄잘리’
돌고래 태지를 위한 바다쉼터는 언제 생길까요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