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전혜원 기자

등록 : 2017.05.15 13:21

‘2017 미스부산ㆍ울산’ 후보들 합숙 사흘째

등록 : 2017.05.15 13:21

합숙 사흘째를 맞은 2017 미스코리아 지역예선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 참가 후보자들은 15일 부산 해운대그랜드호텔 2층 컨벤션홀에서 워킹 연습과 무대 동선, 의상 등을 확인하며 막바지 대회 준비에 전념했다.

‘2017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는 16일 오후 7시 해운대그랜드호텔 2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리며, 이날 대회에서 선발된 진, 선, 미는 7월 7일 서울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열리는 ‘2017 미스코리아선발대회’에 지역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전혜원 기자 iamjh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법원행정처, 원세훈 항소심 재판 관련 靑과 교감”…파장 예상
MB에 충성하자니 검찰 수사 탄탄... 김백준 딜레마에
홍준표 “한국당 무너지면 좌파 광풍으로 대한민국 존립 흔들릴 것”
가상화폐 거래소, 내야 할 법인세도 천문학적
'배우 인생 11년' 고 전태수가 남긴 뜨겁고 치열했던 흔적들
北현송월 '왜 이렇게 마스크 쓴 사람 많으냐' 물어
“버릇없다”… 오토바이에 아들 매달고 달린 비정한 엄마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