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2.01 04:00

[2018 지자체 평가] 기초단체도 교육 평가… 학교급식ㆍ도서 등 서비스 노력 반영

행정서비스 지표 변화

등록 : 2018.02.01 04:00

올해 행정서비스 역량 평가와 관련한 가장 두드러진 변화는 기초단체의 평가 지표에 교육을 포함시킨 것이다. 교육 자치가 광역 단위로 이뤄지기는 하나 경기 군포시의 ‘책나라 군포’나 경기 화성시의 ‘창의지성교육’처럼 기초단체 또한 교육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기 때문에 평가 지표에 교육을 포함시킬 필요가 있었다.

기초자치단체의 일자리경제 지표에는 사회적경제주체 비율을 추가했다. 이는 마을 단위의 협동조합과 사회적 기업 등에 관심이 모이는 현실을 감안한 것이다. 교육 지표에는 학교급식보조금 비중을 반영했는데 이는 학교 급식이 국가적 관심사일 뿐 아니라 학생들이 먹거리 걱정 없이 학교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자치단체의 노력을 살펴보자는 뜻이다.

이와 달리 지난해 포함됐던 지표 중 일부는 이번에 적용하지 않았다. 일례로 사회복지지표 중 병⋅의원 수를 제외했는데 이는 지방이 의사와 간호사 인력난에 시달리고 있어 해당 지표가 농어촌에 절대적으로 불리하게 작용하기 때문이다. 지역개발 지표에서는 주택보급률을 제외했다. 주택보급률이 이미 100%를 넘어선데다 작금의 주택 문제가 본질적으로 주택보급률에서 비롯된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고려한 것이다.

이번 평가에서는 행정서비스 역량의 개선 정도도 측정했는데 이를 위해 가능한 범위 안에서 총 4년간의 자료를 확보하고 평균적 변화를 비교했다.

지방자치단체 평가 지표관리팀(이정철ㆍ권혁준ㆍ윤준희)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김용태 “문 대통령 청와대 및 내각 인사 조치 단행해야”...‘고용 재난’ 책임론 제기
아프리카 첫 유엔 사무총장 코피 아난 별세
김학용, 복무기간 44개월로 하는 군 대체복무법안 발의
태풍 ‘솔릭’ 예상경로 보니… 6년 만에 한반도 상륙 가능성
‘옥탑방 한 달 살이’ 마치고 떠나는 박원순 시장
정부 단속에도 집값 상승 기대 여전… “문 닫고 영업 중”
폭염ㆍ열대야 잠시 주춤… 내일부터 다시 기승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