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창배 기자

등록 : 2018.04.17 12:32

‘제1회 전국 관광인대회’ 울산서 개최

등록 : 2018.04.17 12:32

17개 시ㆍ도 관광협회장 등 800명 참석

관광 1000만 시대 개막, 세일즈 장 마련

대왕암공원. 울산시 제공

전국관광인대회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울산에서 열렸다. 울산시는 17~18일 이틀간 태화강 정원박람회장을 비롯한 주요 관광지에서 17개 시ㆍ도 관광협회 회원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회 전국 관광인대회’를 개최한다..

한국관광협회중앙회, 울산시 관광협회가 주최하고 울산시가 후원하는 ‘전국 관광인대회’는 한국관광협회중앙회 김홍주 회장을 비롯해 17개 시ㆍ도 관광협회장, 관광협회 회원사 등 800여명이 참석한다.

이번 대회는 태화강 대공원, 대왕암공원, 장생포 고래문화특구, 간절곶, 영남알프스 등 울산의 BIG 5 관광지를 둘러보는 대규모 팸투어로 진행된다.

지난해 울산 방문의 해를 통해 관광객 수 등에서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룬 울산시는 태화강 정원박람회와 연계, 생태도시의 숨은 매력을 널리 알려 ‘다시 찾고 싶은 울산’을 적극 홍보한다는 방침이다.

주요 일정은 17일 태화강 정원박람회 투어를 시작으로 울산관광활성화 컨퍼런스(울산롯데호텔), 울산관광 세일즈 PT, 기념식, 야간투어(울산대교전망대), 18일에는 주요 관광지 팸투어 등으로 진행된다.

컨퍼런스에서는 ㈜컨슈머인사이트 김민화 책임연구원이 ‘소비자 행태 분석을 통한 울산 관광 활성화 방향 탐색’을 주제로 발제한다.

최근 여행 트렌드를 소비자 심리를 통해 분석, 울산 관광의 현주소를 진단할 예정이다.

기념식에서는 한국관광협회중앙회 김홍주 회장이 김기현 울산시장에게 다양한 관광정책을 통해 대한민국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공로패를 수여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관광인대회는 울산관광 1,000만명 시대 개막을 위해 산업수도 울산의 명성에 가려진 보석같은 숨은 관광지를 알리는 데 주력할 것”이라면서 “대규모 관광객 유치의 시발점으로 삼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지난 2월 포스트 2017 울산 방문의 해 관광진흥 대책을 발표하고 울산관광 1,000만명 유치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창배 기자 kimcb@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완전범죄는 없다] 장날이면 시장 찾던 그녀, 한달째 아무도 못 봤는데...
드루킹측, 전자담배 케이스에 500만원 전달했다
靑 행정관 출신 민주당 예비후보, 여성 캠프관계자 폭행
김경수 vs 김태호, 드루킹 공방에 정치적 명운 걸다
“8000만원으로 20억 만들어… 주식은 공부한 만큼 수익”
“북, 생존 보장되면 핵 포기 가능” “북 핵실험장 부순 건 프로그램 폐기 뜻”
김정은, '북한 관광' 유커들 교통사고 위로 차 中 대사관 방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