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희 기자

등록 : 2018.04.21 18:39

조윤지, 넥센-세인트나인 이틀 연속 선두 유지

등록 : 2018.04.21 18:39

조윤지/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조윤지(27)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스(총상금 6억원)에서 이틀 연속 단독 선두를 달렸다.

조윤지는 21일 경남 김해시 가야 컨트리클럽(파72·6,810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4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쳤다.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를 적어낸 조윤지는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선두를 유지했다.

2016년 우승 이후 통산 4승에 도전하고 있는 조윤지는 "마음을 비우고 편안하게 치도록 노력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단독 2위 장하나는 버디 7개, 보기 1개를 묶어 6타를 줄이며 7언더파를 기록하며 조윤지를 추격했다. 오지현과 전우리는 나란히 6언더파로 공동 3위에 올랐다.

하편, 이달 초 롯데렌터카 오픈에서 우승한 김지현은 이날 4타를 잃어 컷 탈락했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워너원 7주 연속 버즈량 1위… 아이유 방탄 뒤 바짝

LA 오픈, 유소연 단독 3위...박성현 컷 탈락

[정진영의 다 아는 얘기겠지만] 검색어·차트 다 돈으로 산다 ‘카더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중국 태양광 성능은 업 가격은 다운... 한국 업체들 고사 위기
코언, “대선 자금 불법 사용 인정”… 성추문 트럼프에 직격탄
안희정 측근들, 김지은씨 겨냥한 악플 달다 적발
서울대공원 토막 살인범 “노래방 도우미 신고 협박에…”
개발의 역설... '제2의 비자림로' 전국 곳곳 몸살
'나치 부역' 숨기고 산 95세 이민자 독일로 추방
남동공단 화재 사고 유가족 “철저한 진상조사 원한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