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5.17 14:20

신일 서큘레이터 론칭 “불볕 더위 잡으러 왔다”

등록 : 2018.05.17 14:20

종합가전 기업 신일이 17일 롯데홈쇼핑을 통해 ‘2018년형 서큘레이터’ 론칭 방송을 실시했다.

이번 신제품은 최고급형으로 소비자의 편의성을 고려해 ‘일반형’과 ‘스탠드형’으로 출시되며, 방송 중 원하는 제품과 구성을 선택해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올해 첫 선을 보인 스탠드형 제품은 높이가 낮은 기존 ‘일반형’ 제품과 비교해 목이 긴 디자인으로 바람의 높낮이를 쉽게 조절할 수 있다. 또한 기존 제품보다 업그레이드된 기능과 디자인을 갖췄다는 평가다.

신일은 제품들에 59년 전통을 자랑하는 모터 기술을 적용했다. 터보 모터를 채택해 최대 15미터 이상 도달하는 고속바람을 내보낼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국제 인증기관인 SGS로부터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항공기 제트엔진 기술과 과학적으로 설계된 그릴은 바람을 멀리까지 전달하며, 실내 공기를 뭉침 없이 순환시킬 수 있다. 에어컨과 함께 사용할 때 냉방 효과가 뛰어나며, 눅눅한 장마철 습기 제거나 빨래 건조에도 효과적이다.

회전 기능도 강화했다. 상하 90도, 좌우 75도 자동회전할 수 있으며, 3D 입체바람을 경험할 수 있다. 바람의 세기는 총 6단계로, 4단계 풍량 조절과 유아풍, 터보풍 기능을 더했다. 조작부는 터치식 버튼을 적용했다. 함께 제공되는 자석형 리모컨은 본체에 탈부착할 수 있어 분실 우려를 줄였다. 안전망과 날개는 간편하게 분리 세척할 수 있어 위생적인 사용이 가능하다.

신일은 기상산업대상에서 대상(국무총리상)을 수상, 한국품질만족지수 선풍기 부문에서 12년 연속 1위에 선정되는 등 국내 선풍기 판매 1위 자리를 고수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서큘레이터 판매량은 전년 대비 100% 증가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불청객 남한… 북한, 핵실험장 취재진 명단 끝내 안 받았다
김경수 “고 구본무 회장, 핍박받던 시절 봉하에 특별한 선물”
목숨 건졌지만… 중환자실 공포 못 잊어요
“부동산ㆍ예금 올인 그만… 바벨형 투자로 노후 준비를”
나경원 의원 비서, 통화하던 중학생에 폭언 논란
미쉘린 2스타 셰프 “제주음식은 재료의 맛이 풍부”
잠실야구장 응급구조단 “우리도 9회말 2아웃부터 시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