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범구
본부장

등록 : 2018.02.07 17:02
수정 : 2018.02.07 17:03

경기도-에스토니아 경제협력 MOU 체결

등록 : 2018.02.07 17:02
수정 : 2018.02.07 17:03

블록체인, 스타트업 등 협력

14일에는 라트비아와 협약

남경필(오른쪽) 경기지사와 케르스티 칼유라이드 에스토니아 대통령이 7일 MOU를 체결한 뒤 악수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남경필 경기지사는 7일 경기도청에서 케르스티 칼유라이드 에스토니아 대통령과 경제교류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고 경제협력 MOU를 체결했다.

발트3국 중 하나인 에스토니아는 2005년 전자투표를 세계 최초로 도입한 디지털 전자정부의 선도 국가다.

남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디지털 국가와 경제협력 MOU를 체결해 기쁘다”며 “경기도는 이번 MOU로 대한민국 경제의 베이스캠프일 뿐만 아니라 첨단산업의 중심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칼유라이드 대통령은 ‘충분한 신뢰 확보’를 가장 최우선 조건으로 거론한 뒤 “디지털 사회는 생물이기 때문에 굉장히 안전하게 지켜나가야 한다. 항상 정부, 법 제도로부터 모든 국민들이 안전할 수 있도록 장치가 마련되고, 오용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남 지사와 칼유라이드 대통령은 MOU에 앞서 진행된 면담을 통해 에스토니아의 전자시민권(e-레지던시)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경기도에 적용 방안을 논의했다.

MOU는 ▦기업매칭 ▦블록체인 ▦스타트업 ▦IT인력 해외진출 ▦기술제휴 등 상호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는 경제협력 분야의 사업을 담고 있다.

남 지사는 오는 14일에는 라이몬즈 베요니스 라트비아 대통령과 경제협력 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MOU에는 ▦상호 기업지원데스크 설치 ▦스타트업ㆍ중소기업 지원 및 공동행사 개최 노력 등을 담을 계획이다.

이범구기자 eb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오늘 거리로 모인다
[여의도가 궁금해?] ‘신의 용돈’ 빼앗긴 국회… 바른미래당 먼저 “전면 폐지” 주장해 존재감
사라진 텔레그램 메시지 “안희정 검증은 제대로 않고 피해자 의심”
‘공작’ 김정일 특수분장에 1억6000만원, 땀나면 떨어질라 ‘냉동텐트’
말레이시아에 잡힌 한국축구, 조1위는 물건너가고…
[글로벌 Biz리더] 기자 꿈꾸던 난독증 소년, 영국 하늘을 지배하다
터키, 美 목사 석방 또 불허… 트럼프 “앉아서 당하지 않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