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성 기자

등록 : 2018.07.22 21:22
수정 : 2018.07.22 21:24

[포토] 영화 ‘허스토리’ 보는 김정숙 여사

위안부 할머니들 일본 정부 상대 소송 다룬 영화, 청와대에서 특별 상영

등록 : 2018.07.22 21:22
수정 : 2018.07.22 21:24

김정숙 여사가 20일 직원들을 위해 청와대 내에서 특별상영된 영화 '허스토리'를 함께 관람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김정숙 여사가 20일 직원들을 위해 청와대 내에서 특별상영된 영화 '허스토리'를 함께 관람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김정숙 여사가 20일 직원들을 위해 청와대 내에서 특별상영된 영화 '허스토리'를 함께 관람했다. 1992~1998년 6년 동안 위안부 할머니들이 일본 정부를 상대로 소송을 벌였던 '관부재판' 실화를 소재로 한 민규동 감독의 영화로 김희애, 김해숙 등 배우들이 열연했다.

사진=청와대 제공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조현민 불법 등기’ 진에어 면허 유지… “신규노선 불허”
김경수 영장실질심사 출석 “성실하게 소명하겠다”
2022학년도 대입 수능전형 30% 이상 늘린다
국회 특수활동비 남겨서 어디다 쓰려고?
진료 중 성범죄 의료인 자격정지 1개월→1년 “여전히 솜방망이”
'박원순 시장 쇼하지 마라' 골목길에 드러누운 반대 시위대
미 상원, 반 트럼프 ‘사설연대’ 에 가세 “언론은 적이 아니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