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철환
특파원

등록 : 2017.05.19 13:25
수정 : 2017.05.19 13:25

틸러슨 국무 “北, 체제 보장할테니 美 믿어봐라”

홍석현 특사와 40분 면담

등록 : 2017.05.19 13:25
수정 : 2017.05.19 13:25

“北 핵 폐기 의지 땐 경제지원”

“中 롯데 제재 풀려간다” 언급도

매케인ㆍ가드너 등 이달 말 방한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북한이 비핵화의 진정성을 보인다면 미국은 북한 체제와 김정은 정권 유지를 보장하는 한편, 대대적인 경제지원에 나서게 될 것이라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틸러슨 장관은 18일(현지시간) 워싱턴DC 국무부 청사에서 홍석현 대미 특사와 40분간 면담한 자리에서 ‘북한이 핵 폐기 의지를 보인다면 미국도 북한에 적의를 보일 이유가 없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특사단 관계자가 전했다.

틸러슨 장관은 또 북한에 대해 "뒤에서 물어 오지 말고 우리를 한번 믿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미국은 공개적으로만 메시지를 보낸다”면서 “핵 실험, 미사일 시험발사 중지를 행동으로 보여야지 뒤로 북한과 대화를 해 나가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틸러슨 장관은 도널드 트럼프 정부의 대북 기조에 대해선 “북한에 대해 정권교체도 안 하고, 침략도 안 하며 체제를 보장한다는 것”이라고 확인했다. 이어 대북 선제타격 가능성이 극히 희박하다는 입장도 재확인했다. “군사행동 옵션으로 가기까지 수많은 단계를 거쳐야 한다”면서 “지금 추구하는 것은 외교적ㆍ안보적ㆍ경제적 수단이라는 점을 명확히 한다”고 말했다.

특사단 관계자는 미국의 대북 대화 조건이 완화된 것 아니냐는 관측에 대해 “미국의 궁극적 목표는 여전히 핵 동결이 아니라 핵 폐기가 확실하다”면서 “어떤 조건의 기준을 낮춘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다”고 말했다. 또 “전날 트럼프 대통령의 ‘적절한 조건이 되면 평화를 모색하겠다’는 발언은 의례적인 것일 뿐 미국 정부의 의중이 실린 것으로 보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홍 특사 본인도 이날 저녁 워싱턴 특파원단과의 간담회에서 틸러슨 장관의 대북 원칙을 확인했다. 홍 특사에 따르면 틸러슨 장관은 면담에서 ‘북한이 위험 부담을 무릅쓰고라도 미국에 신뢰를 줬으면 좋겠다. 내 주변에도 북한에 투자하고 싶은 사업가가 많이 있다. 북한이 올바른 선택을 한다면 북한 발전에도 큰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 특사는 “틸러슨 장관과의 대화를 통해 미국의 제재와 압박이 그 자체로 북한을 괴롭히겠다는 것보다 장기적으로 북한의 문을 열고 북핵 프로그램 폐기를 통해 북한 발전의 계기를 만들어 나가겠다는 소위 ‘관여’에 대한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 밖에 틸러슨 장관은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ㆍ사드) 배치와 관련해 중국의 롯데에 대한 보복 조치가 풀려간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관계자는 “틸러슨 장관이 국무부에서 (중국에) 접촉했는데 롯데 제재가 서서히 풀리는 것 같다고 했다”고 전했다.

한편 트럼프 정부는 별도로 존 매케인 상원 군사위원장, 코리 가드너 상원 외교위 동아태 소위원장 등 미 의회 주요 인사도 이달 말 잇따라 방한, 새로 출범한 한국 정부 주요 인사를 만날 예정인 것으로 확인했다.

워싱턴=조철환 특파원 chcho@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국정 과제 충당할 세수 확보” 시동 건 증세 논의
[잃어버린 저녁을 찾아서]월급 1인분, 일은 3인분… 직무관리 없는 한국은 ‘과로우울’
“교수 막말ㆍ갑질 어디에 말하죠”… 대학 10곳 중 1곳만 인권센터
제식구 감싸는 비리사학… 징계 구멍 손본다
[푸드 스토리] 단순한데 알차다...일본식 샌드위치의 맛
[당신이 히든 히어로] 미래의 코리안 빅리거 ‘조련’하는 허재혁코치
[북리뷰] 하루키 작품선 스타워즈가 보인다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