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전혜원 기자

등록 : 2018.01.12 09:44
수정 : 2018.01.12 09:45

“부산시티투어버스 타고 기장 관광하세요”

등록 : 2018.01.12 09:44
수정 : 2018.01.12 09:45

기장군, ‘부산시티투어버스 옐로우 라인’ 운행

기장군 제공

부산 기장군(군수 오규석)은 오는 16일부터 해동용궁사를 출발해 기장시장까지 순환하는 ‘부산시티투어버스 옐로우라인(사진)’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천혜 해안경관을 품은 관광명소를 자랑하는 기장군은 지난해 3월 8일 부산관광공사와 관광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기장군의 관광인프라 확충 및 도시관광 활성화를 위해 꾸준한 노력을 해왔다.이번 부산시티투어버스 옐로우라인 유치도 그 노력의 결과라 할 수 있다.

부산시티투어버스 옐로우라인은 2층 오픈탑 버스가 해동용궁사(수산과학관)를 출발, 힐튼부산(아난티코브)과 죽도(연화리), 대변항, 기장시장을 순환하는 코스로, 첫차 오전 10시20분, 막차 오후 4시20분으로 하루 총8회 운행된다.

기장군 관계자는 “기장의 탁트인 바다풍광과 신선한 공기를 만끽하며, 기장의 다양한 먹거리·볼거리ㆍ즐길거리로 관광의 만족도가 배가될 것”이라며 “옐로우버스 운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히 부산관광공사에서는 이번 옐로우라인 신규노선 운행에 따른 이벤트로 기장군민과 옐로우라인만 이용하는 고객에 한해 개통일인 16일부터 3월 31일까지, 성인ㆍ소인 구분 없이 탑승요금을 할인가인 5,000원에 판매할 계획이다.

할인행사가 끝난 후에는, 기존요금인 성인1만5,000원, 소인(만4세~18세)8,000원 탑승요금으로 운행된다. 옐로우라인의 휴무일은 매주 월요일이며, 월요일이 공휴일인 경우는 정상운행한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천혜의 관광자원을 가진 기장군에 관광객들이 편리하고 실속 있는 여행을 즐길 수 있는 부산시티투어 버스를 운행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이와 같은 관광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관광도시로서의 면모를 확고히 다지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다. 전혜원 기자 iamjh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친박계 “김성태 사퇴ㆍ김무성 탈당하라”
문 대통령 “시베리아 횡단철도 내 고향 부산까지 다다르기를 기대”
[논ㆍ담] “문재인 정부 노동정책 진보 프레임 벗고 더 현실주의로 가야”
1000억짜리 구미 새마을테마공원 어떻게 되나
쓰지도 못할 경비용 드론 샀다 돈만 날린 박근혜 청와대
의성군수 음주운전 사건 무마?...한국당 김재원 의원 영상 논란
[지구촌 핫&쿨] 라마단 기간 ‘막장 드라마’ 방영, 사우디 서구화 상징?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