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동욱 기자

등록 : 2018.01.14 19:16
수정 : 2018.01.14 22:55

금융당국-하나금융, 차기 회장 선임절차 두고 ‘정면 충돌’

등록 : 2018.01.14 19:16
수정 : 2018.01.14 22:55

금감원 “특혜대출ㆍ채용비리 의혹 하나금융 경영진 등 검사

회장 선임 절차 2주 연기를”

하나금융 회장후보추천위원회

“애초 일정대로 진행할 것”

당국 “상상할 수 없는 반응” 격앙

하나금융지주의 차기 회장 선임을 둘러싸고 금융당국과 하나금융 이사회가 정면충돌 양상을 보이고 있다.

금융당국이 최근 차기 회장 선임 절차를 진행 중인 하나금융 회장후보추천위원회(위원장 윤종남 이사회 의장ㆍ이하 회추위)에 “당국의 검사가 끝날 때까지 선임 절차를 2주 가량 연기해달라”고 요구한 데 대해, 회추위가 “예정대로 일정을 진행하겠다”고 맞섰기 때문이다. 당국은 “상상할 수 없는 반응”이라며 불쾌감을 감추지 않고 있어 향후 하나금융 회장 선임 절차 전체가 먹구름에 휩싸이는 형국이다.

14일 금융당국과 하나금융에 따르면, 금감원은 지난 12일 하나금융 회추위의 요청으로 회추위 위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차기 회장 선임 절차를 어떻게 진행해야 할지 당국의 의견을 듣기 위해 회추위가 요구해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금감원은 하나금융 회추위에 차기 회장 선임 절차를 2주 가량 연기해달라고 요구했다. 금감원은 현재 김정태 현 하나금융 회장과 함영주 현 하나은행장이 관여됐다는 의혹이 제기된 아이카이스트 특혜대출 의혹, 채용비리 의혹 등에 대해 검사를 진행 중이다.

금감원 고위 관계자는 “검사 자체가 추후 잠재적인 ‘최고경영자(CEO) 리스크(위험)’를 일으킬 수 있는 사안인 만큼 하나금융에 기본적인 사실 관계가 확인될 때까지 차기 회장 선임 절차를 보류해 달라고 한 것”이라며 “간담회 이후에도 하나금융에 재차 당국의 입장을 전달했다”고 말했다.

아이카이스트는 박근혜 정부에서 ‘창조경제 1호’ 기업으로 일컬어지며 최순실ㆍ정윤회 등 비선 실세가 특혜성 대출 과정에 관여했다는 게 하나금융 노조의 주장이다. 채용비리의 경우, 심층 점검을 위해 2차 검사 대상으로 추려진 10개 은행에 하나은행이 포함됐다.

하지만 하나금융 회추위는 당국의 권고와 상관없이 애초 정해진 일정대로 차기 회장 선임 절차를 진행키로 했다. 앞서 회추위는 지난 9일 차기 회장 후보군을 최초 27명에서 16명으로 압축한 바 있다. 김정태 회장을 비롯해 김병호 하나금융 부회장, 함영주 행장, 윤규선 하나캐피탈 사장 등 내부 인사가 4명, 외부 인사가 12명이다. 이에 따라 회추위는 15∼16일 후보들 인터뷰를 거쳐 16일 쇼트리스트(압축 명단)를 발표하고, 22일 심층 인터뷰를 거쳐 최종 차기 회장 후보를 확정할 계획이다.

당국은 차기 회장 선임 절차는 민간회사의 고유 권한인 만큼 이를 법적으로 문제 삼을 수 없다면서도 불쾌감을 감추지 않고 있다. 금감원 고위 관계자는 “검사 결과에 따라선 뒤늦게 CEO 리스크가 불거질 가능성도 있어 두 번이나 회장 선임 절차를 보류해 달라고 요청했는데 결국 강행하기로 한 데 대해 상당히 유감스럽다”며 “좀처럼 상상할 수 없고 선진국에선 있을 수 없는 일이다”고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이 관계자는 이어 “당국이 이에 대해 어떤 처벌 권한은 없지만 다시 한번 당국의 입장을 전달할 것”이라며 “만약 CEO 리스크가 불거질 경우 이에 대한 책임은 전적으로 하나금융이 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동욱 기자 kdw1280@hankookilbo.com

김정태 하나금융지주회장. 하나금융 제공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 총리 “아이스하키 발언에 상처받은 분들께 사과”
검찰, ‘국정원 자금 유용’ 원세훈 자택 압수수색
“몸높이 40㎝ 이상 개만 위험?” 정부 기준 도마에
홍준표 대구 북을 당협위원장 확정…한국당 45곳 당협위원장 선정
“지방선거 이후 한국당 붕괴”… 정계개편 그리는 유승민
슈뢰더 전 독일총리·김소연씨 연인관계 공식화…곧 한국 방문
줬다 뺏는 기초연금… 오를수록 슬픈 빈곤 노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