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배우한 기자

등록 : 2018.03.12 16:51

영화계 성평등 환경 조성을 위한 토론회

등록 : 2018.03.12 16:51

12일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영화계 성평등 환경 조성을 위한 성폭력.성희롱 실태조사 결과발표 및 토론회'에서 배우 문소리(오른쪽)이 발언하고 있다.배우한 기자

12일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영화계 성평등 환경 조성을 위한 성폭력.성희롱 실태조사 결과발표 및 토론회'가 열리고 있다 .배우한 기자

12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영화성평등센터 든든 소개 및 활동계획 발표 기자회견에서 오석근(왼쪽)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과 채윤희 여성영화인모임 대표가 사업 운영 MOU 체결식을 갖고 있다.배우한 기자

12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영화성평등센터 든든 소개 및 활동계획 발표 기자회견에서 '든든'의 공동 센터장인 임순례(오른쪽) 감독과 심재명 명필름 대표가 발언을 하고 있다. 배우한 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알레르기 좀 있다고 이런 것도 못 먹어? 배부른 소리 한다! 참 유별나네!!
박지성이 말한다 “여기서 포기하면 진짜 최악의 월드컵”
“100억 모은 비결요? 주식은 버는 것보다 잃지 않는게 중요”
‘통상임금에 상여금 포함’ 곧 법제화한다
박정희시대 프레임에 갇힌 우파, ‘보수 3.0’ 새 비전이 필요하다
한미 군 당국 8월 UFG 한미연합훈련 중단키로
통한의 ‘VAR 판정’ 고개 떨군 코리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