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8.01.13 09:59
수정 : 2018.01.13 10:01

기름값 ‘고공행진’ 24주 연속 상승

등록 : 2018.01.13 09:59
수정 : 2018.01.13 10:01

새해에도 기름값이 고공행진하며 휘발유가 23주째, 경유는 24주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7일 오전 서울의 한 주유소에서 휘발유가 리터당 1,968원, 경유가 리터당 1,768원에 판매되고 있다. 뉴시스

새해에도 기름값 '고공행진'이 이어지고 있다. 13일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둘째 주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3.0원 오른 리터(ℓ)당 1,547.9원을 기록, 무려 24주 연속 올랐다.

경유 가격도 전주보다 3.4원 상승한 ℓ당 1, 340.3원으로 집계됐다. 25주 연속 상승세다.

휘발유와 경유의 주간 상승액은 1월 첫째주 ℓ당 1.8원(휘발유·경유 동일)보다 훨씬 커졌다. 상승폭이 가팔라진 것이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의 휘발유 판매가격이 전주 대비 3.5원 오른 1,516.9원, 경유는 4.3원 상승한 1,309.9원으로 가장 낮았다.

최고가는 SK에너지 제품이었다.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2.0원 오른 1,568.9원, 경유 가격은 2.3원 상승한 1,362.0원을 나타냈다. 지역별로는 제주 지역 휘발유 가격이 다른 지역보다 훨씬 큰 폭인 17.5원이 올라 1,617.7원을 기록했다.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은 1,641.7원(2.6원↑)으로 전국 평균 가격보다 93.9원이나 높았다. 경남 지역 휘발유 가격은 1,526.6원으로 전주보다 1.7원 올랐지만, 전국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석유공사는 "미국의 대(對) 이란 신규 제재 부과 가능성, 미국 달러화 약세 등으로 국제유가가 상승함에 따라 국내 유가는 오름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20대에 마약, 40대 전과3범 ‘비참한 쳇바퀴’
[단독] 대검, 朴 정부 유력인사 감싸기?... 비위첩보 보고한 수사관 경질
[겨를] 남자가 무슨 성적 수치심? “우리도 불편해 배려받고 싶어요”
투자냐 투기냐…세대 갈등으로 번지는 비트코인 광풍
신고만 제때 했어도… 잔혹한 ‘화장실 폭행’ 방치됐다
[최문선의 욜로 라이프] 위로 한마디... 꽃다발... 쇠고기... 자판기엔 다 있어요
평창판 쿨 러닝, 아프리카 가즈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