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유명식 기자

등록 : 2017.03.15 16:46
수정 : 2017.03.15 16:50

경기남부청, 특별형사대 확대 운영

등록 : 2017.03.15 16:46
수정 : 2017.03.15 16:50

지난해 강ㆍ절도 10% 이사 감소

김양제 청장 “예방ㆍ검거 효율적”

김양제 경기남부경찰청장이 15일 오전 경기남부경찰청사에서 열린 특별형사대 확대 운영 발대식에서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수원=뉴시스

치안 수요가 높은 경기 남부권에 특별형사대가 확대, 운영된다.

경기남부경찰청은 15일 특별형사대 발대식을 열고, 기존 1개 부대이던 특형대를 2개 부대로 확대, 개편했다.기존 시위 대응을 주로 하는 경찰관 기동대를 개편한 특형대는 지방청 형사과 소속으로 현장 순찰과 검거, 수사까지 담당한다.

경기청은 7개 기동대 가운데 1개 기동대(108명)를 지난해 2월부터 특별형사대로 운영해오다 범죄 예방 성과가 높다고 판단, 이번에 1개 부대(108명)를 추가했다. 특형대 2개 부대는 경기 서남부권뿐 아니라 경기남부 전 지역에 투입될 예정이다.

지난 한해 특형대 운영으로 경기남부지역에는 살인ㆍ강도ㆍ성폭력ㆍ절도ㆍ폭력 등 5대 범죄가 2.7% 감소했고, 체감 치안도와 밀접한 강ㆍ절도는 11.3% 줄었다. 특히 특형대를 집중 투입한 서남부권(수원, 안산, 시흥, 평택, 화성 등 9개 경찰서 관할)은 5대 범죄가 5.8%, 강ㆍ절도가 15.9% 감소하는 효과가 났다.

이날 발대식에는 김양제 경기남부청장과 고기철 형사과장, 변창범 강력계장 등 소속 형사, 특형대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김 청장은 “특형대는 경험 많은 형사들을 일시적으로 특정 지역에 투입해 범죄 예방은 물론 검거활동까지 벌일 수 있는 효율적인 제도”라고 말했다.

유명식기자 gija@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정치 빼고’ 김정은 동선 보면… “경제 학습”
전 국군기무사령관 배우자 양계장서 불법체류자 사망사고 파문
대기업 명퇴 후 53세에 9급 공무원 변신… “조카뻘 상사들에 열심히 배우고 있죠”
[정민의 다산독본] 정조가 극찬한 ‘중용’ 답변, 실은 ‘천주실의’ 내용서 차용했다
방중 김정은에 철벽 경호 펼친 오토바이 부대의 정체
매티스 미 국방 “다음주 한국 방문”… 한미연합훈련 중단 협의
해방촌… 한강공원… 시민들 모이는 곳마다 공짜 와이파이 펑펑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