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왕태석
부장

등록 : 2017.11.29 17:15
수정 : 2017.11.29 17:16

황사가 물러난 하늘에 무지개구름 채운(彩雲)

등록 : 2017.11.29 17:15
수정 : 2017.11.29 17:16

29일 오전 서울시내 전역에 미세먼지와 황사로 뿌연 하늘을 보였던 날씨가 오후 들어 찬바람이 불면서 미세먼지와 황사가 사라지자 여의도 상공에 무지개빛 구름인 채운(彩雲) 나타났다. 왕태석기자

29일 오전 서울시내 전역에 미세먼지와 황사로 뿌연 하늘을 보였던 날씨가 오후 들어 찬바람이 불면서 미세먼지와 황사가 사라지자 파란하늘에 무지개빛 구름인 채운(彩雲]) 나타났다.채운은 구름에 태양광선의 회절현상으로 생기는 무지개빛으로 구름입자의 크기와 분포상태에 따라 다양한 색채가 나타난다. 왕태석기자 kingwang@hankookilbo.com

29일 오전 서울시내 전역에 미세먼지와 황사로 뿌연 하늘을 보였던 날씨가 오후 들어 찬바람이 불면서 미세먼지와 황사가 사라지자 여의도 상공에 무지개빛 구름인 채운(彩雲]) 나타났다. 왕태석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대윤∙소윤 ‘빅2’에 배치… 검찰 개혁∙적폐 청산에 방점
스마트폰 떨어뜨려 앞니 4개 갈아낸 경찰관
북미회담 성과 추궁에 거짓말로 위기 모면하려는 트럼프
[단독]검찰, 국정원 공작비 받아 제3노총 만든 정황 포착
한미, 선제조치로 김정은에 공 넘겨… 북 비핵화 진정성 시험대
조기 전당대회ㆍ당 해산 시나리오까지… 난파 위기 한국당
中, 김정은 도착 30분 만에 신속 보도… 정상국가 지도자 부각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