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고은경 기자

등록 : 2017.12.27 11:30

[애니팩트] 오랑우탄은 나뭇잎을 씹어서 약으로 활용한다

등록 : 2017.12.27 11:30

비상약이 없을 경우 주변 식물을 이용해 응급 처치를 하는 경우도 있는데요. 이는 인간만의 능력이 아닌 것 같습니다.

한 연구에 따르면 오랑우탄도 나뭇잎을 씹어 통증을 치료한다고 합니다.

지난 11월, 영국 엑세터대 연구진은 학술지 ‘사이언티픽 리포트’를 통해 인도네시아 보르네오 섬에 살고 있는 오랑우탄이 잎을 씹어서 낸 거품을 팔에 바르는 것을 발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오랑우탄은 ‘드라세나 칸틀레이’라는 나무의 잎을 씹었는데요. 아스파라거스과에 속하는 이 식물은 매우 쓴 맛을 내는 탓에 음식으로는 부적합하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쓴 맛을 내는 성분인 ‘사포닌’은 강력한 진통 효과를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이 지역 주민들도 이 식물의 즙을 이용해 관절염과 근육통 치료 등에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오랑우탄도 식물을 약으로 활용한다는 사실은 이번에 처음 밝혀졌다고 합니다.

연구진은 주로 암컷 오랑우탄이 이 약을 쓰는데 그 이유는 새끼들을 안고 다니느라 생긴 근육통을 가라앉히기 위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나뭇잎의 진통 효과까지 꿰뚫다니! 오랑우탄의 지혜가 놀랍기만 합니다.

동그람이 페이스북 바로가기

동그람이 포스트 바로가기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 대통령 'MB, 盧죽음ㆍ정치보복 거론에 분노 금할 수 없다'
안철수-유승민 합당 공식선언 “유능한 대안정치 보여주겠다”
박원순 시장 3선? ”여론조사 봤더니 게임 끝났더라”
“강남 아파트값 잡자” 국세청 4번째 세무조사 착수
'수줍은 큰아빠와 조카' 6년 만에 만난 손석희 앵커와 아이유
주진우가 MB 기자회견장 앞에서 ‘가위바위보’한 이유는
“오빠, 약 갖고 오면…” 채팅앱서 성관계 미끼로 함정 수사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