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권대익
의학전문기자

등록 : 2018.05.21 23:00

[유태우의 서금건강법] 치료 힘든 알레르기성 비염, A38ㆍA24 자극하면 증상 완화

등록 : 2018.05.21 23:00

유태우 고려수지침학회 회장

알레르기성 비염

초여름과 같은 환절기엔 일교차가 심하다. 아침저녁으로 온도차가 클수록 코알레르기 증상은 악화한다.게다가 기후가 건조해 미세먼지가 많아지거나 꽃가루 등이 많아지면 발작적인 재채기, 물 같은 맑은 콧물과 같은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다. 특히 알레르기성 비염은 성장기의 아이에겐 골칫덩이다.

코가 막혀 입으로 숨을 쉬고, 증상이 심해져 목ㆍ목구멍ㆍ눈ㆍ귀까지 가렵다 보니 짜증이 많아지고 성장에도 방해가 된다. 코 알레르기는 난치성이다.

서금요법에서는 알레르기성 비염을 코 부위에 혈액순환이 안 돼 발생하는 것으로 해석한다. 따라서 코 부위 온도를 0.5~1도만 높여도 증상을 해소할 수 있다.

코 온도를 높이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순은 90% 이상, 특수 금속 합금으로 만든 골무반지를 양손 중지에 끼는 방법도 도움이 된다.

골무처럼 생긴 골무반지는 안쪽에 작은 돌기를 만들어 코 상응점을 자극하게 되어 있다. 또 순금침봉이나 압진봉으로 A24ㆍ28, B24 주위와 C1ㆍ5ㆍ8, D2ㆍ7을 함께 자극한다. 10~30회씩 5~10분 자극해도 코 알레르기 증상이 가벼워진다. 그리고 A28에 금봉 은색 중형을 붙인다.

만약에 전문적인 기구가 없다면 미세먼지, 꽃가루를 주의하면서 자신의 손톱으로 꼭꼭 압박 자극을 주는 것만으로도 증상이 가벼워진다.

필자는 3~4년 전 기감요법을 개발했다. 피부를 뚫지 않고 기감봉을 꽂아 자극하는 방법이다. 기감봉을 꽂는 패드를 직접 콧잔등(눌러서 아픈 곳)에 6~10개 붙이고, 기감봉(기감봉이 없으면 진주핀을 이용)을 패드 중앙에 꽂고 2~3시간 유지한다.

기감봉은 피부에 직접 닿지 않게 직각으로 중앙에 2~3시간 꽂는다. 그러면 부비강 속에서 누런 콧물이 많이 나온다. 2~3일 자극하면 누런 콧물이 줄면서 코 알레르기 증상이 크게 준다.

코 상응점에 금봉이나 서암온열뜸기로 제1ㆍ2 기본방에 매일 떠주어도 코 알레르기 감소ㆍ해소에 큰 도움이 된다.

유태우 고려수지침학회 회장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