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26 15:48

[E-핫스팟] 브라질 접수한 VAV, 1월 가요대전 당찬 출사표

등록 : 2018.01.26 15:48

미니 3집 쇼케이스에서 멋진 무대를 꾸미고 있는 VAV. [한국스포츠경제 정진영] 그룹 VAV가 브라질을 접수하고 국내 무대로 돌아왔다.

VAV는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미니 3집 '스포트라이트'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1월 가요대전에 출격하는 당찬 소감을 밝혔다.

멤버 세인트반은 "정말 긴장을 많이 했다.

오랜만에 이렇게 준비를 해서 신곡을 보여드릴 수 있게 됐다. 일곱 멤버가 열심히 준비한 것을 보여드릴 타이밍이 됐는데 무척 떨리고 설렌다. 열심히 한 만큼 더 긴장이 된다"고 말했다.

이번 앨범에서 VAV는 소녀시대, 샤이니, 엑소, 아이오아이 등 여러 스타들과 작업한 히트 곡 메이커 라이언전과 손을 잡았다. 라이언전은 VAV의 새 앨범 더블 타이틀 곡 '스포트라이트'와 '예쁘다고'의 작곡을 맡아 또 한 번의 히트를 예고했다.

이런 지원사격에 힘입어 VAV는 티저만으로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서 조회수 100만을 기록하며 좋은 분위기를 형성했다. 멤버 에이스는 "작년에 발표한 노래들 가운데 뮤직비디오 조회수가 100만이 안 되는 노래도 있었는데 이번엔 티저만으로 100만 뷰가 넘었다는 소식을 듣게 돼 기분이 정말 좋았다.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동기부여가 되는 것 같다"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VAV는 국내 컴백 전 브라질 3개 도시를 돌며 대대적인 팬미팅을 진행하는 등 남미에서 큰 인기를 과시했다. 에이노는 "많은 국가의 팬들이 우리를 응원해주는데 특히 브라질 팬들의 관심이 높다"며 "우리 SNS의 팔로워 절반 이상은 브라질 분들"이라고 말했다. VAV는 즉석에서 현지어로 '고맙다', '사랑한다'는 인사를 하며 브라질 팬들에게 감사인사를 했다.

세인트반은 "많은 분들이 우리를 응원해준다는 생각이 든다"며 "그만큼 더 열심히 해서 멋진 면모를 보여드리도록 하겠다"고 당찬 각오를 공개했다.

VAV는 더블 타이틀 곡 '스포트라이트'와 '예쁘다고'로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사진=OSEN

정진영 기자 afreeca@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르포] “하루 15만원이면 충분해요~” 올림픽 '金'밭 강릉의 기대감↑

정현 4강 빅뱅, ‘적을 알아야 이긴다’ 숫자로 본 페더러의 모든 것

[최지윤의 뻔한가요] '주인공은 해롱이?'…'감빵생활' 비화

대한민국종합 9위 4 2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여자 쇼트트랙 계주 금메달… 역대 6번째 올림픽 정상
또 빠진 노선영… 팀추월 해명에도 팀은 없었다
얼굴도 모르는 직장동료 축의금 월급에서 의무 공제… 문제 없나요?
청와대 “미국 통상 압박, 국익 관점서 당당하게 대응”
안전 진단 준비하던 단지 패닉… 강남3구 재건축 오름세 꺾이나
'팀 코리아' 감동은 남았다, '최강 코리아' 이변은 없었다
평창 편의점에서 외국인들이 가장 많이 사는 품목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