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윤주 기자

등록 : 2018.01.28 15:59

2017 올해의 법조인상에 한센인권변호인단

등록 : 2018.01.28 15:59

사단법인 법조언론인클럽은 2017년 올해의 법조인상에 한센인 인권침해 공익 소송을 맡아 온 한센인권변호인단(단장 박영립 화우공익재단 이사장)을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변호인단은 소송을 통해 일제와 권위주의 정부의 부당한 정책으로 고통 당한 한센인에 대한 정부 배상과 명예회복을 끌어냈다. 올해의 법조언론인상은 박근혜 정부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상납을 최초 보도한 매일경제신문 이현정 기자가 받는다. 시상식은 30일 오후 6시 30분 프레스센터 19층 매화홀에서 열린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조윤제 “1980년 소련 개혁 개방 때도 회의론 팽배…북한 이번은 다르다”
백악관, 북미정상회담 기념주화 발행
불청객 남한… 북한, 핵실험장 취재진 명단 끝내 안 받았다
김경수 “고 구본무 회장, 핍박받던 시절 봉하에 특별한 선물”
나경원 사과에도…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오른 폭언 비서
“부동산ㆍ예금 올인 그만… 바벨형 투자로 노후 준비를”
목숨 건졌지만… 중환자실 공포 못 잊어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