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덕동 기자

등록 : 2017.03.16 14:30

이시종 “지방분권 빠진 개헌 추진 반대”

등록 : 2017.03.16 14:30

이시종 충북지사

이시종 충북지사는 16일 “지방분권이 없는 3당의 개헌 추진에 반대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지방분권 만이 풀뿌리 민주주의를 완성해 국가와 지방의 안정적 발전을 이룰 수 있는데도 이번 3당의 개헌 논의에는 지방분권이 빠져있다”며 이 같이 주장했다.

그는 “지방분권 개헌 시 지방분권의 내용·범위·방법에 관한 국민적 합의가 선행돼야 한다”며 “하지만 개헌을 추진하는 3당은 지방과 한마디 논의도, 토론도, 협의도 없었다”고 했다.

이 지사는 “지금은 정치권이 중국의 경제 보복으로 위기에 닥친 우리 경제를 살리는 일에 앞장서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한덕동 기자 ddha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新 음서제] “넌 누구 빽 있니” 新 음서제 절망의 청년들
이철희 '군 사이버사 댓글공작, MB가 직접 지시'
[단독] 또다시 수사선상. 조윤선 출국금지
한국당의 ‘뒤끝’… 여당에 소 취하도 거절
이승우, 후반 26분 교체출전…베로나 데뷔전 ‘합격’
“복비, 집주인한테만 받겠다” VS “시장질서 허무는 출혈 경쟁”
[오은영의 화해] 성적으로만 평가 받은 삶… 마음을 못 열어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