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5.09.25 14:37
수정 : 2015.09.25 18:09

[바로잡습니다]

등록 : 2015.09.25 14:37
수정 : 2015.09.25 18:09

본보 25일자 27면 ‘남미 유학 초ㆍ중ㆍ고생 10년 만에 14배로’ 기사는 서울시교육청의 ‘서울교육통계’에서 숫자 오류가 발견됨에 따라 사실과 다르므로 바로잡습니다. 서울시교육청은 전날 발표한 자료 47쪽 ‘국가별 유학생수’에서 남미 520명은 14명의 잘못이라고 25일 밝혀왔습니다. 사실이 아닌 기사가 나가게 돼 독자 여러분께 사과 드립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송영무 ‘그런 세계’ 들여다보니… 방산비리 카르텔 뒤엔 '장군 전관예우'
[Live] 한승희 국세청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양승태씨…” 판사들의 막말
천홍욱 관세청장 “최순실ㆍ고영태 만난 적은 있다”
학교로… 설명회로… 교육현장, 대수술 앞두고 ‘혼돈’
콜롬비아 유명 관광지서 유람선 침몰...최소 3명 사망 30명 실종
“내 인생 내가 알아서 한다”며 비행 일삼는 아들, 도저히 감당이 안돼요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