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5.17 11:30

[애니팩트] ‘우버’ 유기견 배달 서비스 제공

등록 : 2017.05.17 11:30

차량공유 서비스업체 ‘우버’는 동물보호단체와 함께 유기견을 배달하는 ‘우버 퍼피스’ 서비스를 미국 내 10개 도시에서 한시적으로 제공하고 있어요.

이 서비스는 우버 애플리케이션에서 ‘강아지와 놀이시간’을 선택해 신청하면 동물보호단체에서 보호 중인 강아지를 해당 지역으로 배달해주는 건데요.

신청자는 15분간 강아지와 놀 수 있고, 서비스 이용금액(약 3만4,000원)은 보호소에 기부된다고 합니다.

이 이벤트는 유기견 입양을 돕기 위한 목적으로 매년 진행되고 있으며, 서비스 이용자는 강아지가 마음에 들면 입양 신청도 할 수 있다고 해요.

동그람이 페이스북 에 방문하시면 더 많은 애니팩트를 보실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종합 9위 4 4 3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돌봄교실 탈락에 '학원 뺑뺑이 시켜야 하나요' 곳곳 탄식
죽음의 문턱 밟았던 정두언 “마지막 꿈은 카운슬러”
초등교 입학 부모 10시 출근? 무작정 발표부터 한 정부
“성폭력 연루 공연 볼 수 없다” 보이콧 나선 관객들
[단독] 참사 4주기 맞춰… 세월호 천막 광화문 떠난다
[단독] 북 정유시설 밀집 나진ㆍ선봉에 1주일째 큰 불길
트럼프, ‘3대 총기규제책’ 추진… “총기협회도 지지할 것”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