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5.17 11:30

[애니팩트] ‘우버’ 유기견 배달 서비스 제공

등록 : 2017.05.17 11:30

차량공유 서비스업체 ‘우버’는 동물보호단체와 함께 유기견을 배달하는 ‘우버 퍼피스’ 서비스를 미국 내 10개 도시에서 한시적으로 제공하고 있어요.

이 서비스는 우버 애플리케이션에서 ‘강아지와 놀이시간’을 선택해 신청하면 동물보호단체에서 보호 중인 강아지를 해당 지역으로 배달해주는 건데요.신청자는 15분간 강아지와 놀 수 있고, 서비스 이용금액(약 3만4,000원)은 보호소에 기부된다고 합니다.

이 이벤트는 유기견 입양을 돕기 위한 목적으로 매년 진행되고 있으며, 서비스 이용자는 강아지가 마음에 들면 입양 신청도 할 수 있다고 해요.

동그람이 페이스북 에 방문하시면 더 많은 애니팩트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열여섯 나이에 전장 내몰린 소년병… “총성ㆍ포연에 빼앗긴 꿈, 국가가 외면”
“타국서 시누이와 갈등 끝에 가출… 제가 가족 평화 흐리는 미꾸라지인가요”
[단독] 존 에버라드 전 평양주재 영국 대사 “김정은 속 절대 모른다”
20억짜리 1주택 종부세 고작 19만원, 차등과세 해야하나
슈틸리케 '장현수, 유럽에서 뛸 수 있는 잠재력 갖춰'
“산업화 기여” “민주화 후퇴” 굴곡진 현대사 중심에 섰던 풍운아
“한국인들은 전쟁 통에도 웃음을 잃지 않았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