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설이
PD

등록 : 2017.10.12 11:15

[영상] 세계에서 가장 긴 혀로 기네스북 오른 강아지

등록 : 2017.10.12 11:15

전세계 진귀한 기록이 모이는 기네스북에는 예상 못한 독특한 기록이 즐비하다. 그 중 하나가 ‘세계에서 가장 긴 혀를 가진 강아지’기록이다.

미국 사우스다코타에 사는 개 ‘모치’는 세계에서 가장 긴 혀를 가져 기네스북에 올랐다. 세인트버나드 종인 모치는 무려 18.58cm의 혀를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전 신기록 견이었던 페키니즈 '퍼기'의 혀 11.5cm보다 7cm가량 더 길다.

하지만 긴 혀로 전 세계인의 관심을 받게 됐지만 사실 불편한 점이 많다고 한다. 혀가 긴 탓에 숨쉬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 바닥에서 물건을 집을 땐 먼지나 흙 등을 같이 삼켜버리는 경우도 많다. 그러나 모치는 가족들의 도움을 받아 음식을 먹고 산책을 즐기며 행복하게 살고 있다. 모치의 긴 혀를 영상에 담았다.

한설이 PD ssoll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북쪽 동생 대신 허공 응시한 남쪽 오빠… “울지마, 오빠”
[사진] “파도 높이가…” 태풍 영향권 든 제주
양심적 병역거부자 대체 복무 기간 36개월 유력
'노동시간 단축 재개정? 잘못된 얘기' 이목희, 김동연 비판
경찰 출석 김부선 30여분 만에 귀가 … “죽을 각오로 싸울 것”
“뺨을 한 대 맞은 기분”…자카르타는 지금 성매매와 전쟁 중
이효리가 '문재인 대통령 구두 모델’ 된 사연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