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7.08.13 23:20

김연경 해결사 역할 톡톡...한국, 필리핀 꺾고 8강 라운드 첫 승

등록 : 2017.08.13 23:20

김연경/사진=대한배구협회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한국 여자배구가 제19회 아시아 여자배구 선수권대회 8강 라운드 1차전에서 김연경(중국 상하이) 효과를 톡톡히 누리며 승리했다.

홍성진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세계랭킹 10위)은 13일 필리핀 문틴루파에서 열린 대회 8강 라운드 E조 1차전에서 필리핀(79위)을 세트스코어 3-0(25-23 25-18 25-12)으로 꺾었다.

한국은 1세트 김희진(IBK기업은행)과 박정아(한국도로공사)의 공격으로 앞서가다 막판 24-23 한 점 차까지 추격당했다.해결사는 역시 김연경이었다. 홍 감독은 김연경(중국 상하이) 카드를 꺼내 들었다. 김연경은 오픈 공격을 성공시키며 25-23으로 첫 세트를 마무리지었다.

한국은 2세트 초반 필리핀에 2점 차로 끌려가자 다시 김연경을 투입했다. 14-14에서 김연경의 서브 득점으로 역전에 성공했고, 김희진이 오픈 공격을 성공하며 16-14로 달아났다. 김연경은 24-18 상황에서 시원한 오픈 공격을 선보이며 2세트도 기분 좋게 끝냈다.

한국은 3세트에서도 김연경을 활용했고, 결국 필리핀에 13점 차이로 이겼다.

한국은 14일 카자흐스탄과 8강 라운드 2차전을 벌인다. 이 경기에서 승리하면 E조 1위를 확정해 F조(일본, 태국, 중국, 대만)조 4위와 8강전을 펼친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전 여친들은? “취향 소나무네”

“썰전 보다가 소름 돋아서...” 박형준 교수의 새로운 주장

소유진 남편 백종원, 그의 시계는 거꾸로 흘러간다? '나이가 들수록...'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경공모서 4000만원 받아… 어리석은 선택”… 평생 추구한 도덕성 흠집에 스스로를 단죄
“시대를 선도한 진보정치 상징 노회찬”… 여야 정치권 조문행렬
합참 ‘계엄실무편람’ 보니… 국회 통제 내용은 없었다
트럼프 “북한에 화났다는 보도는 가짜 뉴스, 사실 매우 행복해”
‘삼겹살 판갈이론’ ‘콜레라균’… 노회찬의 촌철살인 발언들
이재명 ‘조폭 유착’ 의혹에 영화 ‘아수라’ 재조명
다이슨, LG전자 상대로 또 소송… 흠집내기 작전인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