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25 15:55

대한축구협회 부회장 자리에 조현재 前 문체부 차관 선임

등록 : 2018.01.25 15:55

조현재 전 문체부 차관/사진=KFA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대한축구협회가 조현재 前 문체부 차관을 부회장으로 선임했다.

대한축구협회는 25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2018년 정기 대의원총회’를 개최하고, 조현재(58) 동양대 석좌교수를 부회장으로 선임했다.

조현재 신임 부회장은 제2NFC 건립추진위원장도 맡아 대한축구협회의 역점 사업인 제2 트레이닝센터의 부지선정부터 건립까지 전반적인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조 부회장은 경북 포항 출신으로 휘문고와 연세대 행정학과를 졸업했으며, 행정고시를 통해 공직에 입문했다. 대통령비서실 행정관을 거쳐, 문체부에서 체육국장, 관광산업국장, 기획조정실장, 제1차관 등 주요 직책을 두루 맡은 전문 행정가이다. 이로써 대한축구협회 부회장단은 조병득, 심태형, 정태준, 최영일, 김판곤, 조현재 부회장까지 총 6명이 됐다.

이날 대의원총회에서는 결산 심의를 통해 2017년도 수입 791억과 지출 771억원을 승인하고, 2018년 예산 975억원도 확정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카드뉴스] 워너원 '꿀조합' 멤버는?

[트렌드] '우리가 응원합니다' 가요계도 평창 올림픽 붐

가상화폐 열풍에…젊은 노안·직장인 VDT증후군·주부 화병 주의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