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준 기자

등록 : 2018.06.07 09:46
수정 : 2018.06.07 15:04

유빈 신곡 ‘도시애’ 공개 취소... “저작권 문제”

‘플라스틱 러브’와 유사 지적…6일 JYP팬즈에 신곡 공개 취소 알려

등록 : 2018.06.07 09:46
수정 : 2018.06.07 15:04

아이돌그룹 원더걸스 출신 유빈의 솔로 신곡 '숙녀' 프로필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아이돌그룹 원더걸스 출신 유빈이 첫 솔로 앨범 ‘도시여자’에 실을 예정이었던 신곡 ‘도시애(愛)’의 음원 공개를 취소했다.

유빈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JYP)는 지난 6일 JYP팬즈에 글을 올려 ‘‘도시애’ 관련 저작권 논란이 인지돼 공개를 연기했으나 최종적으로 해당 곡의 출시를 취소했다’고 알렸다.

애초 지난 5일 발매된 유빈의 앨범엔 타이틀곡인 ‘숙녀’와 수록곡 ‘도시애’가 담길 예정이었다. 문제는 앨범 발매 전 ‘도시애’ 티저 영상 공개 후 터졌다. 일부 공개된 ‘도시애’ 음원이 일본 가수 다케우치 마리야의 ‘플라스틱 러브’와 비슷하다는 지적이 나왔고, JYP 내부 논의 끝에 문제가 될 수 있다 여겨 음원 공개를 취소한 것으로 보인다.

JYP는 ‘ ‘도시애’를 기다려주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왜 피해자의 말은 듣지 않습니까” 김지은씨, 집회 참가자들에 연대 메시지
북한 신문 “한갓 종전선언도 못하는데…”
[인물 360˚] ‘독을 차고’ 일제에 저항한 시인 김영랑
[여의도가 궁금해?] ‘신의 용돈’ 빼앗긴 국회… 바른미래당 먼저 “전면 폐지” 주장해 존재감
달 탐사, 너도나도 나서는 이유 따로 있다
[인포그래픽] 해외여행에 꽂힌 한국인, 항공여객 72%가 국제선
김성태, 김경수 영장 기각에 '문재인 정권 만세 만만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