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9.25 07:30

이승우, 마침내 1군 성인무대 경험…교체 출전해 종횡무진 활약

등록 : 2017.09.25 07:30

이승우./사진=헬라스 베로나 FC 페이스북.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이승우(19·헬라스 베로나)가 마침내 성인 1군 데뷔전을 치렀다.

이승우는 2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스타디오 마르칸토니오 벤테고디에서 열린 라치오와 2017-2018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6라운드 경기에서 교체로 그라운드를 밟았다.그는 지난 해 3월 14일 바르셀로나 B팀(2군) 소속으로 스페인 세군다B(3부리그) 29라운드 예이다와 원정경기에서 교체 출전해 성인 무대를 경기를 경험했지만, 1군 성인 무대에 출전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승우는 0-3으로 뒤진 후반 26분 팀 동료 마티아 발로티를 대신해 팀 세 번째 교체 선수로 출전했다. 등번호 21번을 달고 나온 이승우는 왼쪽 측면 미드필더 역할을 맡았다.

그는 왼쪽에서 종횡무진 그라운드를 누비다 중앙에도 내려와 수비 가담도 했다.

이승우는 후반 33분 상대 팀 페널티지역 아크서클 뒤에서 흘러나온 공을 중거리 슈팅으로 연결, 1군 무대 첫 슈팅을 기록하기도 했다. 공은 아쉽게 골대 위로 크게 벗어났다.

후반 35분엔 동료와 환상 호흡을 과시하는 플레이를 선보여 관중으로부터 박수를 받았다.

이날 경기에서 베로나는 전반전에서 상대 팀 치로 임모빌레에게 2골을 내줬다. 후반 15분엔 아담 마루시크에게 3번째 골을 허용했다. 이승우가 투입되며 만회를 노렸지만, 승부를 뒤집기는 쉽지 않았다. 베로나는 결국 0-3으로 힘없이 졌다.

베로나는 세리에A 개막 후 6경기에서 2무 4패를 부진하고 있다. 6경기 동안 1득점 14실점에 그치고 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빅콘] 방송사 총파업 70% “옳은 일 응원한다”

[인스타스타] 김준희♥이대우 16세 연상연하 커플의 럽스타그램

[2030뉴트렌드] '갤럭시노트8·V30·아이폰8'…'너 이걸 몰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MB 고용부, 국정원 공작비 받아 제3노총 만든 정황
스마트폰 떨어뜨려 앞니 4개 갈아낸 경찰관
북미회담 성과 추궁에 거짓말로 위기 모면하려는 트럼프
3차 방중... 김정은의 '트라이앵글 외교'
MB 정부, 노조 분열 시키려 행정해석 바꾸고 국정원 뒷돈 지원
조기 전당대회ㆍ당 해산 시나리오까지… 난파 위기 한국당
“새로운 브로맨스?” 백악관에 걸린 김정은 위원장 사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