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9.25 07:30

이승우, 마침내 1군 성인무대 경험…교체 출전해 종횡무진 활약

등록 : 2017.09.25 07:30

이승우./사진=헬라스 베로나 FC 페이스북.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이승우(19·헬라스 베로나)가 마침내 성인 1군 데뷔전을 치렀다.

이승우는 2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스타디오 마르칸토니오 벤테고디에서 열린 라치오와 2017-2018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6라운드 경기에서 교체로 그라운드를 밟았다.

그는 지난 해 3월 14일 바르셀로나 B팀(2군) 소속으로 스페인 세군다B(3부리그) 29라운드 예이다와 원정경기에서 교체 출전해 성인 무대를 경기를 경험했지만, 1군 성인 무대에 출전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승우는 0-3으로 뒤진 후반 26분 팀 동료 마티아 발로티를 대신해 팀 세 번째 교체 선수로 출전했다. 등번호 21번을 달고 나온 이승우는 왼쪽 측면 미드필더 역할을 맡았다.

그는 왼쪽에서 종횡무진 그라운드를 누비다 중앙에도 내려와 수비 가담도 했다.

이승우는 후반 33분 상대 팀 페널티지역 아크서클 뒤에서 흘러나온 공을 중거리 슈팅으로 연결, 1군 무대 첫 슈팅을 기록하기도 했다. 공은 아쉽게 골대 위로 크게 벗어났다.

후반 35분엔 동료와 환상 호흡을 과시하는 플레이를 선보여 관중으로부터 박수를 받았다.

이날 경기에서 베로나는 전반전에서 상대 팀 치로 임모빌레에게 2골을 내줬다. 후반 15분엔 아담 마루시크에게 3번째 골을 허용했다. 이승우가 투입되며 만회를 노렸지만, 승부를 뒤집기는 쉽지 않았다. 베로나는 결국 0-3으로 힘없이 졌다.

베로나는 세리에A 개막 후 6경기에서 2무 4패를 부진하고 있다. 6경기 동안 1득점 14실점에 그치고 있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빅콘] 방송사 총파업 70% “옳은 일 응원한다”

[인스타스타] 김준희♥이대우 16세 연상연하 커플의 럽스타그램

[2030뉴트렌드] '갤럭시노트8·V30·아이폰8'…'너 이걸 몰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일문일답] “수능 만점자 15명… 재학생ㆍ재수생 각 7명, 검정고시 1명”
태영호 '김정은 체제가 두려워하는 것은 북한 주민들의 의식변화'
남태평양 '트럭섬'으로 끌려간 조선인 위안부 26명 첫 확인
MBC 이용마 기자 등 6명 해고 5년 만에 출근
릴리안 법정공방…소비자 '정신적 충격' vs 업체 '유해성 문제없다'
“급식에 바닷가재가?” 울산 세인고 급식 '눈길'
월드시리즈 우승 3번…오타니의 야구 인생 계획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