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5 15:38

대한토목학회 신임 회장에 홍익대 김홍택 교수

등록 : 2018.01.15 15:38

김홍택 제50대 대한토목학회장. 대한토목학회 제공

대한토목학회는 김홍택 홍익대 토목공학과 교수가 제50대 신임 회장에 12일 취임했다고 15일 밝혔다.

김 신임 회장은 한양대 토목공학과 출신으로 미국 노트르담대 대학원 공학석사, 사우스다코타주립대 대학원에서 공학박사를 받고 홍익대 교수로 재직 중이다. 가수 로이킴의 부친이며 서울탁주제조협회 회장이기도 하다. 김 회장은 취임사에서 "역대 통치자들의 최고 덕목 중 하나가 '치산치수(治山治水)'였듯 토목은 우리의 삶과 밀접한 분야"라며 "최근 기상이변과 지진발생 등 자연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안전한 삶을 지키기 위한 토목인들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대한토목학회는 1951년 토목공학의 학술과 기술발전을 위해 창립돼 현재 2만6,000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 비영리 학술단체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조윤제 “1980년 소련 개혁 개방 때도 회의론 팽배…북한 이번은 다르다”
백악관, 북미정상회담 기념주화 발행
불청객 남한… 북한, 핵실험장 취재진 명단 끝내 안 받았다
김경수 “고 구본무 회장, 핍박받던 시절 봉하에 특별한 선물”
나경원 사과에도…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오른 폭언 비서
“부동산ㆍ예금 올인 그만… 바벨형 투자로 노후 준비를”
목숨 건졌지만… 중환자실 공포 못 잊어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