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양승준 기자

등록 : 2017.09.22 14:52
수정 : 2017.09.22 15:17

‘SNS사진’이 알려준 FT아일랜드 최민환ㆍ라붐 율희 열애

최민환 소속사 “서로 호감 느껴 좋은 만남” 교제 인정

등록 : 2017.09.22 14:52
수정 : 2017.09.22 15:17

교제 중인 밴드 FT아일랜드 드러머 최민환(왼쪽)과 그룹 라붐 멤버 율희. SNS, 방송캡쳐

밴드 FT아일랜드의 드러머 최민환(25)과 그룹 라붐의 율희(본명 김율희ㆍ20)가 교제 중이다.

최민환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22일 “두 사람이 가요계 선후배로 만나 서로 호감을 느끼고 좋은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21일 온라인에서 급속도로 퍼졌다. 율희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최민환과 다정하게 찍은 사진을 올려서다.

율희는 SNS에 올린 사진을 삭제했지만 두 사람의 열애설은 네티즌의 입소문을 타고 일파만파 커졌고, 결국 양 측은 하루 만에 두 사람의 교제를 인정했다.

율희는 비공개 SNS로 사진을 올리려 했다가 실수로 공개 SNS에 올린 것으로 보인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화예술교육이 미래다] 문화생활은 인권... '요람에서 무덤까지 필요'
“비 온 뒤에 땅 더 굳어져… 양국 협력 발전 계기 되길”
[단독] “한일전 이기고 월드컵 실패하면 무슨 소용인가” 차범근의 일갈
포항 지진 피해 대학생에 1년치 등록금 '과잉 지원' 논란
[짜오! 베트남] 베트남 공휴일은 10일... 크리스마스에 가장 붐벼
이 추위에 두시간 덜덜, 응답없는 장애인콜택시
주중대사가 文대통령 영접 않고 난징으로 간 이유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