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6.13 21:31
수정 : 2018.06.13 21:39

유승민, 내일 입장 밝힐 듯… 대표직 사퇴하나?

등록 : 2018.06.13 21:31
수정 : 2018.06.13 21:39

바른미래당 유승민 공동대표가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를 방문해 개표방송 출구조사를 지켜보던 중 눈감고 있다. 연합뉴스

바른미래당 유승민 공동대표가 이르면 14일 6.13 지방선거와 관련해 대표직 사퇴를 포함한 입장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당의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유 공동대표가 이른 시일 내에 자신의 거취를 비롯해 이번 선거에 대한 입장을 밝힐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유 대표는 13일 바른미래당 당사 5층에 마련된 개표상황실에서 출구조사 결과를 보며 허탈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약 15분간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본 뒤 박주선 공동대표와 짧게 악수를 나눈 뒤 먼저 자리를 떠났다.

유승민 대표는 심경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드릴 말씀이 없다"고만 말했다.

한국일보 웹뉴스팀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홍준표가 보수를 몰락시킨 게 아니라 몰락한 보수가 홍준표에 매달린 것”
능력ㆍ자질보단 충성파 골라 키워… 위기 구할 리더가 없다
[단독] 세월호 촛불 조형물 부순 前 일간지 화백 구속기소
[르포] “지난달 37만원 벌었는데… 경기 회복? 어느 나라 얘긴가요”
범죄 방목장 #여고생 오픈채팅
김연철 “미국이 적절한 체제보장 제공하면 북 핵ㆍ미사일 선반출 가능”
멕시코, 독일 격파 대이변… 한국 16강 경쟁구도 먹구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