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성택 기자

등록 : 2017.12.18 17:30
수정 : 2017.12.18 18:43

1인가구 기초연금 대상 월 130만원으로 올려

등록 : 2017.12.18 17:30
수정 : 2017.12.18 18:43

한국일보 자료사진

내년부터 단독가구 기준 소득인정액이 월 130만원 이하면 기초연금 대상이 된다. 올해는 119만원이었다.

18일 보건복지부는 이런 내용을 담은 ‘기초연금 지급대상자 선정기준액, 기준연금액 및 소득인정액 산정 세부 기준에 관한 고시’ 개정안을 행정 예고했다.

2인 가구 기준으로는 선정 기준액이 올해 190만4,000원에서 208만원으로 오른다. 이로써 소득인정액(소득+재산 환산액)이 119만원 초과~130만원 이하인 단독 가구나 190만4,000원 초과~208만원 이하인 부부 가구는 내년부터 새롭게 수급 대상이 될 수 있다.

기초연금은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 하위 70%에게 매월 20만원씩(내년 9월부터 25만원으로 인상) 주는 제도로 하위 70%를 추리기 위해 매년 전체 노인의 소득ㆍ재산 분포와 임금, 땅값, 물가상승률 등을 반영해 선정기준액을 산정한다.

이성택 기자 highnoo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대윤∙소윤 ‘빅2’에 배치… 검찰 개혁∙적폐 청산에 방점
스마트폰 떨어뜨려 앞니 4개 갈아낸 경찰관
북미회담 성과 추궁에 거짓말로 위기 모면하려는 트럼프
[단독]검찰, 국정원 공작비 받아 제3노총 만든 정황 포착
한미, 선제조치로 김정은에 공 넘겨… 북 비핵화 진정성 시험대
조기 전당대회ㆍ당 해산 시나리오까지… 난파 위기 한국당
中, 김정은 도착 30분 만에 신속 보도… 정상국가 지도자 부각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