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윤태석 기자

등록 : 2018.05.01 07:47
수정 : 2018.05.01 07:50

박인비, 2주째 세계 랭킹 1위…리디아 고는 13위

등록 : 2018.05.01 07:47
수정 : 2018.05.01 07:50

박인비. AP 연합뉴스

‘골프 여제’ 박인비(30)가 지난달 30일자 세계 랭킹에서 포인트 7.49점으로 최근 2주 연속 1위를 유지했다.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우승 1회, 준우승 2회를 거둔 박인비는 4월 23일 자 순위에서 2년 6개월 만에 1위 자리에 복귀한 바 있다.2위는 7.23점의 펑산샨(중국), 3위는 6.72점의 렉시 톰슨(미국)이다.

박인비는 지난주 7.49점에서 변화가 없었고, 펑산샨은 7.04점에서 0.19점이 늘어 둘의 격차는 0.26점으로 좁혀졌다.

10위 내 한국 선수로는 유소연(28)이 4위, 박성현(25)이 5위, 김인경(30) 7위, 최혜진(19)은 지난 주보다 한 계단 오른 9위에 자리했다. 지난달 30일 끝난 LPGA 투어 메디힐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도 18위에서 13위로 상승했다. 4월 29일에 막을 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챔피언십을 제패한 장하나(26)는 31위에서 26위로 올라섰다.

박진만 기자 bpbd@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영원한 2인자의 삶” 한국 현대정치사의 풍운아 김종필
‘3김 시대 주역’ 김종필 전 국무총리 별세…향년 92세
“가히 한국 현대사를 풍미 한 분” “각박한 정치현장의 로맨티스트”
[인물 360°] 그들이 14년 전 KTX 유니폼을 다시 꺼내 입은 이유
외신의 한국-멕시코전 예상은? “멕시코의 2-0 승리”
“손자야 나도 한다” 주목 받는 시니어 SNS 스타들
경북 포항 규모 1.6 여진… 깊이 얕아 진동 느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