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강희정
기자(Entertainment)

등록 : 2017.06.19 23:06
수정 : 2017.06.19 23:24

'쌈마이웨이' 박서준♥김지원, 술김에 진짜 사고쳤다(종합)

등록 : 2017.06.19 23:06
수정 : 2017.06.19 23:24

KBS2 '쌈 마이웨이' 캡처

'쌈마이웨이' 박서준, 김지원이 술김에 잠자리를 가졌다.

19일 밤 10시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9회에서 고동만(박서준 분)은 최애라(김지원 분)의 손을 잡고 경기장을 빠져나왔다.

동만은 애라에게 "너만 이상한 거 아닌 거 같아서. 나도 이상해서"라며 "멀리서 너만 보이고, 니가 예쁜 것도 같고. 그냥 너랑은 헤드록이나 걸고 엉덩이나 까야 하는 건 줄 알았는데 이렇게 손 잡으면 스킨십 같고" 고백했다. 동만은 "니가 이렇게 막 쳐다 보면, 뽀뽀하고 싶다는 생각도 잠시 잠깐 들어. 너도 그래? 혼자 그런 생각해?" 물어 설렘을 자아냈다.

동만은 첫 승으로 돈을 벌어 가족, 친구들에게 선물을 보냈다. 그리고 애라를 따로 불러 순금 반지를 건넸다. "순금은 돈이 되잖아"라고 둘러댔지만 애라는 "왜 반지를 사냐"고 타박하며 쑥스러움을 감췄다. 

백설희(송하윤 분)는 남자 친구 김주만(안재홍 분), 장예진(표예진 분)이 긴급하게 홈쇼핑 생방송에 투입돼 갓김치를 먹는 것을 보다 못 참고 방송 현장에 난입했다. 설희는 두 사람 사이에 서서 맛깔스럽게 갓김치를 먹었고, 해당 상품은 매진을 기록했다. 

이후 설희는 방송에 난입한 것 때문에 싫은 소리를 들었고, 마침 족발 요식업을 하고 있는 예진의 어머니가 등장했다. 그 가족이 설희, 주만의 목격담을 언급하자 설희는 말문이 막혔다. 그리고 그 때 주만이 먼저 "제 여자친구다. 저 설희 씨랑 사귄다. 6년 됐고, 많이 좋아한다"며 "예진 씨도 선 시켰으면 좋겠다"고 두 사람의 사이를 밝혔다.

한편 애라는 방송국 아나운서 면접을 보러 갔다가 면접관으로부터 인신공격에 가까운 압박 면접을 받았다. 면접장을 박차고 나온 애라는 그 길로 동만에게 전화를 걸어 동만의 격파단이 행사를 간 대천 가리비 축제로 가겠다고 했다. 그곳에서 MC가 술병이 났고, 애라는 즉석에서 무대에 올라 MC를 보게 됐다.

동만, 애라는 행사 뒤풀이 후 근처 모텔로 향했다. 따로 방을 잡았지만 애라가 바퀴벌레를 때려 잡는 동안 동만 역시 자신의 방에서 바퀴벌레를 보고 무서워서 애라의 방으로 피신왔다. 한 침대에 앉은 두 사람 사이에 어색한 기류가 흘렀다. 두 사람은 술을 마시고 잠자를 가졌고, 다음날 아침 서로를 보고 당황했다.

강희정 기자 hjk0706@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윤손하 아들 사건 보도 기자 "유일하게 사과한 학부모였다"

크라운제이 "보증사기 때문에 5년간 활동 중지"

'무도' 이효리 "핑클, 진짜 친하지도 나쁘지도 않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文 대통령이 작심하고 띄운 ‘천무’, 국내선 성능시험도 못해
최시원, '한일관 반려견 사고'에 “머리 숙여 사죄”
[동물과 사람이야기] 우리 개는 작아서 안 물어요… 천만의 말씀
미국 핵 추진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 부산 입항
샬러츠빌 사태 이후 '복수의 전진기지'되는 캠퍼스
[글로벌 Biz 리더] 전기차왕된 ‘배터리왕’
[리스트업] 장나라를 '로코퀸'으로 만든 드라마 4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