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성원 기자

등록 : 2017.12.15 20:04
수정 : 2017.12.15 21:29

‘김치학 대모’ 김만조 박사 별세

이재현 CJ회장 장모

등록 : 2017.12.15 20:04
수정 : 2017.12.15 21:29

‘한국 김치학의 대모’로 알려진 김만조 박사가 15일 오후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0세.

고인은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모다.

1928년 경남 양산에서 태어난 고인은 일찌감치 김치 연구에 뜻을 품고 영국 리즈대에서 이공계 박사학위를, 미국 월든대에서 식품인류학 박사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이후 연세대 등에서 교수로 재직하며 발효과학 연구 및 김치의 산업화와 글로벌화에 평생을 매진했다. 국제학회에 최초로 김치 연구논문을 제출하는 등 ‘김치 박사’로 유명한 고인은 CJ제일제당 비비고 김치의 효시인 ‘햇김치’ 출시 당시 연구개발에도 기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족으로는 아들 김형기ㆍ상기ㆍ홍기ㆍ흥기씨, 딸 희재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발인은 18일 오전 9시이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北 “외세 의존은 망국의 길... 과학기술 토대로 자강”
송파을 두고 안ㆍ유 갈등 심화…바른미래당 공천 내홍
美 주류 팝 뚫은 방탄소년단... 미국인들이 신곡 ‘떼창’
북한의 돌변에 충격과 분노… 속내 복잡해진 트럼프
“나도 임의가입해볼까” 강남 주부 재테크 필수된 국민연금
미국 전문가들 “중국, 2020년 이후 대만 침공 가능성 있어”
반성은 없고 변명만 늘어놓은 ‘최순실 회고록’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