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신상순
선임기자

등록 : 2017.05.19 21:15

돌아온 '강골 칼잡이' 윤석열 중앙지검장

등록 : 2017.05.19 21:15

윤석열 신임 서울중앙지검장이 19일 서울 서초구 '국정농단 의혹 사건' 특검 사무실 에서 박영수 특별검사(왼쪽)와 함께 나오고 있다.2017.05.19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윤석열 신임 서울중앙지검장이 19일 박영수 특별검사(왼쪽)와 서울 서초구 특검 사무실 에서 나오고 있다.

조직에게 충성 하지 사람에게 충성 하지 않는 다는 유명한 말을 남긴 윤 중앙지검장은 타협하지 않는 강공 칼잡이로 알려져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ssshin@hankookilbo.com

윤석열 신임 서울중앙지검장이 19일 오전 서울 특검서초구 사무실에서 나와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윤석열 신임 서울중앙지검 검사장이 19일 서울 서초구 특검사무실에서 나와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신상순 선임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PD수첩 사건ㆍ세월호 수사 방해… 줄줄이 타깃
“도로 친박당은 안 된다” 중립지대ㆍ초재선 마음 잡아… 한국당 변화 예고
러시아 선수들 개인 자격으로 평창 온다
수능 최고점자 2人의 비결은… “포기할 건 과감히 포기했어요”
유시민 “초등학교 여유 공간을 보육시설로” 청와대 청원
[오토 라이프] 유명 완성차업체가 고성능차 브랜드에 집중하는 이유는
쓸쓸한가? 황홀하다!...강경 곰삭은 풍경 속으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