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3 14:24

이세돌-커제 세기의 대결 앞두고 한 자리에…”빚 갚아주겠다”

등록 : 2018.01.13 14:24

사진=한국 기원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바둑계 세기의 라이벌로 꼽힌느 이세돌(35) 9단과 커제(21) 9단이 다시 맞대결을 펼친다.

1년 2개월 만의 돌아온 빅매치를 앞두고 13일 제주도 해비치호텔 로비에서 '2018 해비치 이세돌 vs 커제 바둑대국' 개막식이 열렸다.

이 자리에서 이세돌은 "많은 빚을 지고 있는데 그 빚을 조금이나마 갚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다부진 각오를 전했다.

행사에 참석한 커제 9단도 "이세돌 9단과 만나서 배우 반갑다. 특히 이세돌 선배님과 수개월 만에 처음 만나서 더욱 반갑다"라며 "결과가 어떻게 되든 이번 대회를 만끽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이세돌 9단과 커제 9단은 2016년 11월 삼성화재배 준결승 이후 처음으로 한 자리에서 만났다. 이세돌 9단이 언급한 '빚'은 커제 9단에게 당한 패배를 말한다. 2015년 11월 삼성화재배 준결승에서 커제 9단에게 패한 이후 1년간 3승 10패로 상대 전적이 크게 밀렸다. 반면 커제 9단은 2016년 10대에 세계대회 3관왕에 오를 정도로 가파른 상승세를 타며 현재 중국랭킹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둘은 소감을 나눈 뒤 악수하고 대국장으로 향했다. 이번 대국은 한국기원•해비치 공동 주최, 현대자동차•북경현대 공동 후원으로 열렸으며 승자는 상금 3천만원과 현대자동차 소형 SUV 코나(중국 현지모델은 엔시노)를 가져간다. 패자는 상금 1천만원을 받는다. 이 대회의 제한시간은 각자 40분에 초읽기 1분 1회씩이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채태인-박성민 '사인 앤드 트레이드'가 KBO리그에 남긴 것들

[가상화폐] ‘김치프리미엄’ 100조원 사라졌다...정부 규제 영향?

[이슈+]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고 원인은...지질 영양 주사제 오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서울역서 강릉행 KTX 타는 현송월 단장
러시아 “북미 직접 대화 러시아가 주선하겠다”
“깜언 박항서” … 베트남, 이라크 꺾고 사상 첫 ‘4강 진출’
‘애플 짝퉁’ 중국 샤오미, 진짜 애플 잡을까…기업가치 1,000억달러
취임 ‘돌잔치’에 셧다운 선물 받은 트럼프
독도새우, 숭채만두, 용금옥 추어탕… 청와대 메뉴에 담긴 정치학
승강기가 2m 아래로 '쿵'… 몸 끼였던 60대 사망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