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8.12 08:54

한국 남자배구, 이란에 완패…2연패로 본선행 '빨간불'

등록 : 2017.08.12 08:54

남자배구 대표팀./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한국 남자배구가 2018 세계선수권대회 아시아 예선전에서 이란에 졌다.

김호철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세계랭킹 21위)은 12일(한국시간) 이란 아르다빌에서 끝난 아시아 예선전 A조 풀리그 2차전에서 이란(8위)에 세트 스코어 0-3(10-25 25-27 18-25)으로 완패했다.

대표팀은 지난 10일 한 수 아래의 전력인 카타르(공동 35위)와 경기에서 2-3 역전패의 수모를 당했다.

아시아 최강 이란에도 지면서 한국은 위기를 맞았다. 카타르, 이란, 중국(20위), 카자흐스탄(공동 35위)과 A조에서 내년 세계선수권대회 본선행을 다투는 한국은 목표 달성에 적신호가 켜졌다.

A조에선 2개 팀이 본선에 오른다. 한국은 13일 오후 8시 중국, 14일 오후 8시 카자흐스탄과 맞붙는다.

2연패를 기록한 대표팀은 남은 두 경기에서 모두 이긴 후 다른 나라의 경기 결과에 운명을 맡겨야 하는 처지에 놓였다. 중국은 카자흐스탄과 카타르를 모두 이기며 이란과 더불어 본선 진출에 파란불을 켰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전 여친들은? “취향 소나무네”

“썰전 보다가 소름 돋아서...” 박형준 교수의 새로운 주장

소유진 남편 백종원, 그의 시계는 거꾸로 흘러간다? '나이가 들수록...'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시진핑 “전면적 샤오캉 사회로 ‘중국의 꿈’ 실현하자”
“박근혜, 구치소 인권침해 주장”… ‘국제사회 호소’로 대응전략 바꿨나
[단독] “마사회, 정권교체 직후 문 대통령 측근 경남은행에 거액 집중 예치”
법원 “조영남 그림대작, 통용되는 방식 아니다”
통합 비밀 여론조사에 흉흉한 국민의당
[짜오! 베트남] 베트남 국민차 성공할까
‘보성군수 뇌물’ 김치통ㆍ책장에 감춰둔 현금 1억 들통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