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주희 기자

등록 : 2017.12.05 15:37

'선수들이 뽑은 신인상' 이정후 "내년엔 더 잘 하겠다"

등록 : 2017.12.05 15:37

넥센 이정후/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넥센 이정후(19)가 선수들이 뽑은 올해의 신인으로 선정됐다.

이정후는 5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2017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에서 신인상을 받았다.

플레이어스 초이스는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가 주최해 현장에서 선수들의 투표로 수상자가 결정된다.

경쟁자가 없는 신인이었다. 이정후는 고절 선수 최초로 전경기(144)에 나와 타율 0.324,2홈런 47타점 111득점 12도루를 기록했다. 역대 신인 최다 득점·안타(179) 신기록까지 세웠다. 한 시즌 내내 부침 없이 꾸준한 활약을 이어간 이정후는 정규시즌 신인왕에도 올랐다.

이날 선수들의 투표로 또 다시 신인상을 받은 이정후는 "좋은 상을 주셔서 선배님들께 감사드린다. 내년엔 더 잘 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인천=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스포비즈 빅콘] '해외파 복귀' 팬들 시선은? 김현수-박병호 '기대', 황재균 '싸늘'

[트렌드] 국내 집중ㆍ해외 진출… 가요 시상식 각양각색

[인터뷰②] 박인비 “올 시즌 80점, 새로운 동기부여 어려운 건 사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무일에 힘 실어준 검사들… 검란 계기로 내부결집 ‘반전’
“단계별 비핵화”… 미국, 북한과 접점 맞춰간다
얼마나 아팠을까… 구두 속에 꽁꽁 숨긴 판매직 노동자의 일그러진 발
“피팅모델보다 심해” 코스프레 업계도 ‘미투’
성범죄자 알림e 이용자 뚝뚝 떨어지는 까닭
[정민의 다산독본] 다산의 제자 교육법… 책을 통째로 베끼며 ‘내 것’으로 만들게 해
“다섯 살에 이민… 영화 속 벤처럼 늘 외로움 느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