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14 07:02

[EPL] '손흥민 홈 5G 연속골' 토트넘, 에버튼에 4-0 대승

등록 : 2018.01.14 07:02

손흥민/사진=토트넘 홈페이지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손흥민(26.토트넘)이 시즌 11번째 골이자 홈 5경기 연속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에버튼과의 2017-2018 프리미어리그 23라운드 홈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맹활약 했다.

손흥민의 선제골에 이어 해리 케인이 멀티골, 에릭센이 쐐기골을 성공시키며 토트넘은 에버튼에 4-0 대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5경기 연속 무패와 함께 13승5무5패(승점 44점. 5위)를 기록하게 됐다.

이날 손흥민은 0-0으로 맞선 전반 26분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시즌 11번째이자 리그 8호골이다. 손흥민은 오리에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밀어준 공을 문전에서 침착하게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특히 손흥민은 리그 경기로 한정하면 안방에서 5경기 연속 골 맛을 보면서 2004년 저메인 데포 이후 토트넘 선수로는 역대 두 번째 기록을 달성했다.

손흥민/사진=토트넘 홈페이지

후반전은 케인의 원맨쇼였다. 후반 2분 케인이 추가골을 성공시킨 데 이어 10분 뒤엔 멀티골과 함께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후반 36분 에릭센이 팀의 4번째골을 넣으며 사실상 승부를 마무리 했다.

손흥민은 경기 후 유럽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닷컴의 선수 평점에서 9.16점을 받았다. 멀티 골을 터뜨린 케인(9.49점)에 이어 전체 2위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채태인-박성민 '사인 앤드 트레이드'가 KBO리그에 남긴 것들

[가상화폐] ‘김치프리미엄’ 100조원 사라졌다...정부 규제 영향?

[이슈+]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고 원인은...지질 영양 주사제 오염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 총리 “아이스하키 발언에 상처받은 분들께 사과”
검찰, ‘국정원 자금 유용’ 원세훈 자택 압수수색
홍준표 대구 북을 당협위원장 확정…한국당 45곳 당협위원장 선정
“몸높이 40㎝ 이상 개만 위험?” 정부 기준 도마에
“지방선거 이후 한국당 붕괴”… 정계개편 그리는 유승민
줬다 뺏는 기초연금… 오를수록 슬픈 빈곤 노인
슈뢰더 전 독일총리·김소연씨 연인관계 공식화…곧 한국 방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