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박세인 기자

등록 : 2018.02.09 16:45
수정 : 2018.02.09 17:39

삼성자산운용, 새 대표에 전영묵 삼성증권 부사장 내정

등록 : 2018.02.09 16:45
수정 : 2018.02.09 17:39

전영묵 삼성자산운용 대표 내정자. 삼성자산운용 제공

삼성자산운용의 새 대표에 전영묵(54) 삼성증권 경영지원실장(부사장)이 내정됐다.

삼성자산운용은 9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전 부사장을 최종 대표이사 후보로 추천했다. 전 내정자는 주주총회를 거쳐 대표로 선임된다.

연세대학교 경영학과를 나온 전 내정자는 1986년 삼성생명에 입사한 후 삼성생명 PF운용팀장과 자산운용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박세인 기자 san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MB “내가 삼성뇌물 받았다고? 충격이고 모욕”
K-9 폭발부상자 “나는 실험체… 국가유공자 지정해달라”
유승민, “김경수 송인배 백원우는 박근혜 문고리 3인방과 다를 바 없어”
南취재단, 열차 12시간 타고 차타고 걸어 풍계리 간다
‘바가지 썼다’ 한국 유튜버 영상에 대만 들썩… 혐한으로 번지나
원희룡 “노 전 대통령 탄핵 찬성, 가장 후회되는 일”
‘해리 왕자와’ 첫 왕실 공식 행사 참석한 메건 마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