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훈 기자

등록 : 2018.06.10 12:47
수정 : 2018.06.10 12:48

삼성 TV의 ‘AI 큐레이션’으로 스마트한 축구 시청 즐긴다

등록 : 2018.06.10 12:47
수정 : 2018.06.10 12:48

모델들이 삼성 QLED TV 등 스마트TV의 인공지능 기반 축구 큐레이션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13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2018년형 삼성 스마트 TV 시청자에게 축구 관련 채널을 검색ㆍ추천하는 인공지능(AI) 기반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0일 밝혔다. 서비스 이용 대상 TV는 QLED TV를 포함해 UHD 7400 이상인 스마트 TV다.

큐레이션 서비스는 시청 이력을 분석해 취향에 맞는 TV 프로그램을 자동으로 추천하는 ‘유니버설 가이드’ 안에 ‘축구(World Soccer)’ 탭을 추가하는 방식이다.

월드 사커는 지상파를 비롯해 TV에 연결된 셋톱박스 위성방송 케이블 등의 모든 채널을 자동으로 검색, 거주 국가 축구 대표팀 경기가 방영 중인 채널만 모아서 보여준다. 자국 대표팀 경기를 즐기기 위해 편성표를 검색하거나 수많은 채널을 일일이 눌러야 해던 불편함이 사라진다. QLED TV 사용자들은 음성인식 AI 플랫폼 ‘빅스비’를 사용해서도 손쉽게 원하는 경기 시청이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2018 러시아 월드컵을 맞아 한국 독일 프랑스 스페인 등 5개 국가에서 큐레이션 서비스를 우선 제공한다. 미국과 이탈리아는 내달에 유니버셜 가이드 내 월드 사커를 추가할 예정이다.

김창훈 기자 ch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