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홍인기 기자

등록 : 2018.06.13 10:40
수정 : 2018.06.13 13:18

호주, 멸종 위기 ‘물거북’ 번식 프로그램 결과 공개

등록 : 2018.06.13 10:40
수정 : 2018.06.13 13:18

12일(현지시간) 호주 뉴사우스웨일스의 타롱가 동물원에서 공개한 물거북 사진. EPA 연합뉴스

12일(현지시간) 타롱가 보존 협회가 호주 시드니 뉴사우스웨일스의 타롱가 동물원의 물거북 복원 프로그램 관련 결과를 언론에 공개했다.

호주의 타롱가 보존 협회는 2015년 벨링겐 중북부 해안 근처에서 서식하고 있던 벨링거강 물거북이 신종 질병으로 90% 가까이 사라져 멸종위기에 놓이자 번식 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다.

물거북은 긴 목과 강한 턱을 지니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홍인기 기자

호주 타롱가 보존 협회가 공개한 벨링거강 물거북 사진. EPA 연합뉴스

호주 타롱가 보존 협회가 공개한 벨링거강 물거북 사진. EPA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제2의 이완용 되더라도…” 김종필 전 총리 주요 발언
부인과 각별했던 JP, 빈소와 묘지도 그 곁에
“현대 정치사의 큰 별이 졌다” 정치권 발길 이어진 김종필 전 총리 빈소
이번엔 해병대… 한미, 연합훈련 줄줄이 ‘공세적 중단’
[인물 360°] 그들이 14년 전 KTX 유니폼을 다시 꺼내 입은 이유
외신의 한국-멕시코전 예상은? “멕시코의 2-0 승리”
제주 주민 추천… 비가 오면 더 좋은 나만의 장소1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