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1
제공

등록 : 2018.07.04 13:57
수정 : 2018.07.04 13:59

'편안한 교복' 주문한 문 대통령...정장ㆍ치마 교복 '그만'

등록 : 2018.07.04 13:57
수정 : 2018.07.04 13:59

2월 21일 오전 서울시 서대문구청에서 열린 '2018 서대문구 교복 나눔장터'에서 학부모들이 교복을 고르고 있다.

다소 불편한 정장ㆍ치마 교복을 활동성 있는 티셔츠ㆍ반바지 교복으로 바꾸는 이른바 '교복 리셋' 움직임이 본격화할 모양새다.대통령이 이를 주문한데다 교육당국도 추진 의사를 내비쳤다.

4일 교육부와 청와대 등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은 전날 국무회의에서 '편안한 교복' 도입 검토를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에게 주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재인 대통령이 3일 오전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앞선 차담에서 박원순 서울시장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고영권 기자

문 대통령은 최근 여학생을 비롯한 중ㆍ고교생이 교복을 받으면 몸에 맞게 수선해 입는 경향에 대해 언급하며 학생들이 좀 더 교복을 편안하게 입을 수 있도록 해주자는 취지로 이 같은 제안을 했다. 김 부총리는 이에 대해 "새 교육감들과 협의해 검토하겠다"고 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교육부 관계자는 "대통령 발언 취지는 교복에 대한 결정이 학교 자율이라고 하더라도 불편한 교복이라는 문제점 개선 없이 그대로 두는 것에 대해서는 교육당국이 고민할 필요가 있다는 뜻으로 풀이된다"며 "부총리도 단위학교의 교복 결정권은 존중하되 개선이 필요하다는 메시지를 앞으로 교육감 간담회 또는 부교육감 회의 등에서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교복 개선 분위기에 따라 이미 '편안한 교복'을 내세운 서울ㆍ대구 등의 교복정책이 힘을 받을 전망이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지난 6ㆍ13서울교육감 선거 과정에서 '서울학생의 교복 개선'을 공약했다. 불편한 정장이나 치마 형태의 교복 대신 후드티ㆍ반바지 등 활동성 있는 교복으로 바꾸자는 게 골자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도 교복의 단정함과 학생복의 활동성 등 장점을 합친 '착한교복'을 공약으로 내걸었다.

조 교육감은 "이제는 학생들이 더 편안하고 자유로울 수 있는 교복을 제공하기 위해 한 걸음 더 전진이 필요한 때"라며 "아이들의 창의성과 개성을 일깨우는 미래교육의 가치를 살리는 방향으로 미래교복의 본질이 규정지어져야 한다"고 했다.

'편안한 교복' 도입에는 지금도 제약이 없다. 교복 결정권이 단위학교에 있는데다 교육청은 교복 공동구매 절차 외에 이와 관련한 어떠한 규제도 하지 않기 때문이다. 따라서 학교 구성원들만 합의하면 내년부터라도 당장 적용할 수 있는 셈이다.

교복의 틀을 깬 사례는 이미 여럿이다. 서울한가람고는 티셔츠와 후드티, 반바지 등을 교복으로 도입했다. 서울한강중은 지난 겨울 패딩 점퍼를 교복의 하나로 적용하기도 했다.

서울시교육청은 편안한 교복 도입이 교육감 공약과 학생들의 요구인 만큼 이를 단위학교에 권장하고 확산할 예정이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학생 의견수렴 및 디자인 공모 절차, 학교운영위원회 결정 절차, 교복 교체 후 계약ㆍ구매 절차 등 새 교복 도입 절차 매뉴얼과 한가람고ㆍ한강중과 같은 실제 적용 사례를 발굴해 보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다만 이에 대한 반발도 나온다. 교육계 관계자는 "교복 결정은 이미 단위학교 자율인데 대통령이나 일부 교육수장의 발언ㆍ공약으로 사실상 자율이 아닌 게 됐다"고 지적했다.

또 다른 교육계 관계자는 "활동성 좋고 개성이 드러난 교복을 권장하는 것도 좋지만 역사와 전통이 담긴 교복도 중요하다고 본다"며 "교복 개선 분위기가 확산했을 때 (불편하더라도) 기존 교복의 정체성을 지키겠다고 판단한 학교의 결정이 혹시 비판을 받지는 않을까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뉴스1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호되게 혼내되 선물은 확실히… 김정은식 통치
“겜린, 나태해 연습 중단” 민유라 주장에 겜린 ‘반박’
중국ㆍ에어버스, 항공기 구입 여부 쉬쉬
문 대통령 “해병대 헬기 추락 희생자에 애도 표명…사고 원인 조속 규명”
이용섭 광주시장 “옷 벗고 합시다” … 공공기관장 자진사퇴 메시지?
기무사 개혁TF “개혁이냐 해체냐의 심각한 수준”
에쿠스 탄 여성, 출근길 대구 도심에 1500만원 뿌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