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최규열 기자

등록 : 2017.03.15 17:06
수정 : 2017.03.16 10:40

청도 재활용품 모으기 경진대회 17일 개최

등록 : 2017.03.15 17:06
수정 : 2017.03.16 10:40

지난해 재활용품을 실은 차량이 집결해 있는 모습. 청도군 제공

재활용품 모으기 경진대회가 청도군ㆍ청도군새마을회 주관으로 17일 청도천 둔치에서 열린다.

올해 18회째를 맞은 이번 경진대회는 1,000여 명의 군민들이 평소 수집한 고철과 빈병, 비닐 등을 모아 분류한 뒤 판매, 그 수익금은 지역 소외계층 돕기에 전달된다.

지난해엔 유리병과 폐비닐 등 800여 톤의 재활용품을 수집하는 실적을 올렸다.

김태술 새마을과장은 “해마다 진행되는 재활용품 모으기 경진대회는 새마을운동 발상지 청도의 위상을 높이는 지역 대표 행사로 자리매김했다” 고 말했다.

최규열기자 echoi10@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취업도 직업훈련도 높은 문턱… “약이나 팔자” 다시 범죄 굴레
평창에 ‘현송월 효과’… 과잉 의전은 오점
朴청와대 뜻대로... 원세훈 재판 전원합의체에
“빅토르 안, 도핑 문제로 평창올림픽 불발”
30년 갈등 터진 창동역... 노점상 “생존권을' 주민들 “보행권을”
‘B급 며느리’ 가부장제에 하이킥을 날리다
비좁은 서민의 거리 피맛길... 소방차 못 들어가 화재 키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