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성 기자

오대근 기자

홍인기 기자

등록 : 2017.01.12 11:29
수정 : 2017.01.12 11:29

‘아닙니다’ 김경숙, 한 달 만에 확 바뀐 모습

등록 : 2017.01.12 11:29
수정 : 2017.01.12 11:29

김경숙 전 이화여대 체육대학장이 12일 오전 서울 대치동 박영수 특검사무실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김 전 학장은 지난달 15일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4차 청문회에서 정유라 부정 입학과 특혜에 대해 일절 부인하며, 의원들의 질문에 ‘아닙니다’ ‘모릅니다’ 등으로 일관했다. 특검은 이미 구속된 남궁곤 전 이대 입학처장에 이어 김 전 학장에게도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으로 알려졌다.

김주성 기자 poem@hankookilbo.com

지난달 15일 국회 청문회에 출석한 김경숙 전 학장과 12일 특검에 출석한 김 전 학장의 모습.

지난 달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위 4차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한 김경숙 전 이화여대 체육대학장 답변하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정유라 특혜 관련 김경숙 전 학장이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대치동 특검사무실에 피의자 소환돼 출석하고 있다. 홍인기 기자 hongi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학교로… 설명회로… 교육현장, 대수술 앞두고 ‘혼돈’
송영무 ‘그런 세계’ 들여다보니… 방산비리 카르텔 뒤엔 '장군 전관예우'
“양승태씨…” 판사들의 막말
서울 아파트값 상승 둔화… 수도권 견본주택은 북새통
CIA 국장 “트럼프 대통령, 북한 문제 매일 챙긴다”
유소연, LPGA 월마트 챔피언십 우승…상금 1위 탈환
“내 인생 내가 알아서 한다”며 비행 일삼는 아들, 도저히 감당이 안돼요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