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4.21 11:30

[애니팩트] 뉴질랜드서 닭 키우기 열풍이 불고 있다

등록 : 2017.04.21 11:30

최근 뉴질랜드 전역에서 뒷마당에 닭을 키우는 가정들이 늘고 있다고 합니다. 공장식 닭장에서 생산한 달걀을 방사란으로 속여 판 일들이 폭로되면서 직접 좋은 품질의 달걀을 얻기 위한 목적이 크다고 하는데요.

이에 따라 닭을 키우는데 도움을 주는 ‘닭 키우기’ 전문 사이트들도 생겼다고 해요.

동그람이 페이스북 에 방문하시면 더 많은 애니팩트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PD수첩 사건ㆍ세월호 수사 방해… 줄줄이 타깃
사우디 노동자 출신 첫 원내대표 김성태의 변신 이력
신연희 강남구청장 이번엔 친인척 채용 청탁 의혹
수능 최고점자 2人의 비결은… “포기할 건 과감히 포기했어요”
“도로 친박당 안돼” 중립지대 표심 김성태에 몰려
전 NBA 스타 로드먼 “내년 2월, 북한-괌 농구경기 추진 중”
쓸쓸한가? 황홀하다!... 강경 곰삭은 풍경 속으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