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윤창식
기자

등록 : 2017.09.29 17:07

대구FC엔젤클럽, 대구한국일보사와 업무협약

등록 : 2017.09.29 17:07

이호경(왼쪽) 대구FC엔젤클럽 회장이 29일 유명상 대구한국일보사 대표와 대구FC 프로축구단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후 기념품을 전달하고 있다. 대구FC엔젤클럽 제공

이호경(왼쪽에서 6번째) 대구FC엔젤클럽 회장과 유명상(왼쪽 7번째) 대구한국일보사 대표 등 양측 관계자들이 29일 대구FC 프로축구단의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FC엔젤클럽 제공

대구FC엔젤클럽과 대구한국일보사는 29일 대구FC 프로축구단의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했다.

양측은 이날 대구한국일보 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대구FC와 대구FC엔젤클럽의 홍보를 지원하고 홈경기 때 입장권을 제공하는 등 축구단의 발전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호경 대구FC엔젤클럽 회장은 “대구는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2ㆍ28민주운동, 국채보상운동 등을 통해 힘을 모은 도시”라며 “시민축구단인 대구FC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이를 대구사랑운동으로 발전시켜 나가자”고 말했다. 대구FC엔젤클럽은 2016년 7월 출범했다. 회원 100명이 대구FC를 최고의 구단으로 키워보자는 취지에서 만들었다.

회원이 또 다른 회원을 추천해 기부금을 내는 방식으로 현재 총 회원이 900명을 넘어섰다. 전용경기장이 준공되는 2018년까지 2018명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강은주기자 tracy114@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내가 제일 억울하다] “내가 제일 억울한 세대다”
우병우 가까스로… 검찰, 상처뿐인 구속
국민 청원 ‘이국종 지원’은 되고 ‘MB 출금’은 안된 이유
[아하!생태!] 빨리 나는 새들은 유리창이 아프다… 미국서만 한해 10억마리 수난
[여의도가 궁금해?] ‘투사’ 김성태 등장하자 與 “정진석, 정우택은 양반이었네”
‘김상조 숙제’ 마감시한 다가오는데…대기업들 망연자실
[나를 키운 8할은] 강상중 '재일한국인 1세 아버지, 어떤 불운에도 굴하지 않으셨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